나는 심었고 아볼로는 물을 주었으되 오직 하나님은 자라나게 하셨나니 [고전 3:6]
공지사항
학회 소식
과학계 뉴스
관련보도자료
질문목록보기
질문하기
창조론/진화론의 의미
노아의 홍수의 역사성
인류 문명의 기원
생명의 기원
지질학, 화석, 공룡
우주의 기원
25주년 25대 뉴스
2015년 6월호
2015년 5월호
2015년 4월호
2015년 3월호
2014년 12월호
2014년 11월호
2014년 10월호
2014년 9월호
2014년 8월호
2014년 7월호
2014년 6월호
2014년 5월호
2014년 4월호
2014년 3월호
2014년 2월호
2014년 1월호
2013년 12월호
2013년 11월호
2013년 10월호
2013년 9월호
2013년 8월호
2013년 7월호
2013년 6월호
2013년 5월호
2013년 4월호
2013년 3월호
2013년 2월호
2013년 1월호
2012년 12월호
2012년 11월호
2012년 10월호
2012년 9월호
2012년 8월호
2012년 7월호
2012년 6월호
2012년 5월호
2012년 4월호
2012년 3월호
2012년 2월호
2012년 1월호
 
자주하는 질문 HOME > 게시판 > 자주하는 질문


8.  알래스카와 시베리아 일대 수백m 깊이에서 발견되는 고대의 열대숲은 노아의 홍수와 관계가 있습니까? 

식물들이 퇴적 부패하여 만들어진 유기질 토양인 흑니(muck)는 주요 지질학적 수수께끼이다. 이들은 지표의 1/7을 덮고 있고, 그것도 북극해를 둘러싸고 있는 지표에서 주로 발견되고 있다. 흑니는 주위에 그것을 침식시킬 수 있는 산이나 계곡이 없는 일반적으로 편편한 지형에 존재한다. 러시아 지질학자들은 몇몇 장소들에서 지하로 구멍을 뚫어 딱딱한 바위층 없이 1200m의 깊이로 흑니(muck)층이 덮여있는 곳을 발견하였다. 그와 같이 엄청난 부식 재료(나무잎 등)들은 어디로부터 생겼는가? 알래스카 muck층을 통과하여 구멍을 뚫었던 유정발굴자들은 지표면 아래 약 300m 지점에서 18인치 길이의 나무줄기 덩어리를 캐내었다. 그것은 얼려져서 석화되지 않았다. 오일회사들은 Prudhoe Bay 지역 부근에서 지표면으로부터 570m 깊이의 유정을 파다가 고대의 열대숲을 발견했는데, 그것들은 석화되지 않고 얼려져 있었다. 그 숲은 깊이 330m에서 510m 사이에 있었다. 거기에는 야자수나무, 소나무, 그리고 열대 잎이 무성한 나무들이 있었다. 어떻게 딱딱하고 얼려진 땅 수백미터 아래에 무성한 나무들이 묻혀 있는가? 윌리암은 알래스카에서 비슷한 발견을 한 후에 다음과 같이 기술하였다. '프루드호만 표면에서부터 570m 깊이까지의 지표는 얼어붙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석유회사에서 이 지역에 유정을 뚫는 곳마다 고대의 열대숲을 발견했다. 이것은 화석화된 상태가 아니라, 얼어붙어 있는 상태였다. 종려나무, 소나무, 열대지역에서 자라는 나뭇잎들이 매우 풍부하게 그곳에 있었다.'

수백m의 딱딱하고 언 땅 아래 어떻게 나무들이 파묻혀 있었을까? 우리는 냉동된 매머드와 똑같은 의문에 부딪치게 된다. 결국 지금은 얼어서 딱딱한 흑니층의 갑작스런 매몰과 함께 급격하고 엄청난 기후변화가 있었다고 결론지을 수밖에 없다.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