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내를 온전히 이루라 이는 너희로 온전하고 구비하여 조금도 부족함이 없게 하려 함이라 [약 1:4]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잘못된 위치의 화석 HOME > 자료실 > 잘못된 위치의 화석
선캄브리아기 에디아카라층에서 발견된 척추동물 화석
: 진화론의 성배, 아니면 또 하나의 진화론 이야기?
(‘Holy Grail’ or another evolutionary tale?)
Carl Wieland

진화론을 완전한 실패로 만들어버린 흥미로운 호주 플린더즈 산맥의 화석.

한 화석이 호주 남부의 플린더즈 산맥(Flinders Ranges)에서 예리한 눈을 가진 농부에 의해서 발견되었다. 이곳은 수년동안 그 농부의 베란다에 놓여져 있었던 것이었는데, 이제는 진화론에 커다란 센세이션을 일으키는 것이 되었다.[1]

그 화석이 발견된 곳은 호주 남부의 플린더즈 산맥 북쪽에 있는 에디아카라(Ediacara) 지역으로 오랫동안 많은 흥미로운 화석들을 제공했던 곳이다. 그들 중 많은 수가 해파리(jellyfish)였고, 다른 부드러운 몸체(softbodied)의 생물들도 있었다. 문제가 되는 그곳의 지질학적 지층은 수천 평방 킬로미터에 걸쳐있는 거대한 사암층(sandstone) 지역이다. 그곳은 오랫동안 ‘선캄브리아기(PreCambrian)’로 간주되어 왔었다. 선캄브리아기는 캄브리아기보다 더 오래된 시기로, 전통적으로 첫 번째 다세포 동물들을 포함하고 있는 것으로 간주되어 왔던 시기이다. 캄브리아기에는 다양한 형태의 생물 형태들이 갑자기 출현하기 때문에, 진화론자들도 그것을 ‘캄브리아기의 폭발(Cambrian explosion)‘로서 간주하고 있다.

진화론을 믿는 사람들은 캄브리아기 화석 생물들의 조상이 무엇인지를 확인하기 위해서 힘든 시간을 보내왔다. 캄브리아기의 화석 생물들에는 사실상 거의 대부분의 생물 강(phyla, major groups)들이 나타나고 있다. 에디아카라 생물체들은 다세포들이고, 지질학적으로 캄브리아기 아래에 위치한다. 그러나 그들은 잃어버린 조상(missing ancestors)들이라기보다는, 캄브리아기의 생물체들과는 다른 독특한 모습으로 나타난다.[2] 

사실, 하나의 새로운 지질 시대인 ‘에디아카란(Ediacaran)’은 그들을 따라 명명되었다. (때때로 ‘벤디안기(Vendian period)라고도 불려진다). 이 기간은 진화론적 연대에 의하면 6억2천만 년 전에서 5억4천만 년 전으로 주장되고 있다. 이들과 유사한 화석 군집들은 모든 곳에서 발견된다. 예를 들면, 에디아카란 화석 군집들은 남아프리카에서도 발견된다.

엄청난 흥분을 일으킨 이 화석은 일찍이 발견된 단순한 에디아카라 화석들과는 다른 것이었다. 그것은 완전히 성장한 척추동물(vertebrate, 등뼈를 가진 동물)인 것으로 믿어지고 있다.

단지 6cm(2.4 인치) 길이로, 그것은 근육(muscles)들과, 등 쪽에 지느러미(a fin), 그리고 머리(head)를 가졌던 것으로 나타났다. 그렇지만 그것은 5억6천만년 전 동물로 추정되고 있는 것이다. 이 시기에는 아직 척추동물들이 진화로 태어나지 않았던 시기이다! 이것이 2003년 말에 처음으로 언론에서 보도되며 논란이 되었을 때, 너무도 충격적이어서 대부분의 진화론자들은 그것이 척추동물일 수 있다는 것을 부정했다. 척추동물이 그곳에서 살고 있었다는 것은 상상할 수도 없었다.

에디아카라 화석 전문가들 중의 한 사람인 아칸사스 대학의 벤 와고너(Ben Wagoner) 박사는, 그것은 흔한 에디아카라 생물체인 Kimberella의 단순히 ‘기묘하게 헝클어져 있었던(oddly scrunched)’ 표본이었다고 주장했었다. 그는 다음과 같은 말을 인용하고 있다. ”나는 그것에 대해서 내 첫째 아이와 내기를 하였습니다.[3] 아무도 그를 지지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1년이 지난 지금, 그것은 ‘가장 오래된 척추동물(oldest vertebrate)’로서 명백히 확인되었습니다.”

진화론적 언론 매체들이 이 발견이 창조론자들의 주장이 옳음을 증거하는 충격적인 뉴스라는 사실을 인정하는 것은 쉽지 않을 것이다. (왜냐하면 이 사실은 이전에 척추동물의 조상들로서 추천되고 있던 모든 다세포 생물 화석들을 일거에 쓰레기통으로 청소해 버리는 강력한 타격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 대신 그 화석이 대중들에게 어느 정도 진화를 지지하는 인상을 주도록 하는 방법을 쓰며 교묘하게 빠져 나갈 것이다! (ABC 방송은[1] 심지어 ”이 화석은 과학자들이 꿈꾸어 오던, 생명체의 기원을 보여주는, 이해하기 어려운 성배(the elusive Holy Grail)가 될 수 있을 것”이라는 한 진화론자의 불합리한 말을 보도하고 있다.)

이러한 반응들은 정말로 놀라운 일이 아니다. 왜냐하면 진화가 사실인 것으로 설정해놓고(Lewontin이 말했던 것처럼 유물론을 우선적으로 받아들이고 있기 때문에) 시작하는 세계관은 모든 발견들을 그들의 구조적 틀(framework) 안에서만 해석할 것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모든 발견들은 그들의 구조적 틀을 지지하는 것으로 맞추려 하는 것이다. 그러나 성서적 조망으로 증거들을 바라볼 때, 그러한 화석들은 진화론을 결코 지지하는 것이 아니며, 성서적 창조 모델을 다시 한번 강화하고 있다는 것을 분명하게 깨닫게 되는 것이다.

에디아카란 화석들은 장구한 세월 이전의 지구의 원시생물체들에 대한 스냅 사진들을 보여주고 있지 않다. 그들은 지금은 멸종된 하나의 생물군이다. 그리고 단지 멸종된 한 척추동물이 그들과 함께 파묻히는 일이 일어났던 것이다. 그것은 너무도 격변적인 일이었다. 거대한 면적의 사암층인 에디아카라 지역에서 부드러운 몸체를 가진 생물군 화석들의 존재는 광대한 지역에 격변적인 물에 의한 작용이 있었다는 증거인 것이다. 이 격변은 엄청난 양의 모래들을 운반했다. 그리고 이들 생물체들을 부패할 시간도 없이 빠르게 묻어버렸다. 모든 관측들에 의하면, 해파리들은 죽은 후 수 시간 만에 부패되기 시작하는 것으로 조사되고 있다. (아래 글 ‘수백마리의 해파리 화석들!’을 보라.[6])     

흥미롭지 않은가? 진화론의 신성한 성배로서 여기고 있는 ‘사실(fact)’이 실제로는 창조와 노아의 홍수에 대한 확실한 증거라는 것이 말이다. 그러나 이것은 베드로 사도가 예언했던 두 가지 사실 즉, 말세에 ‘기롱하는 자(scoffers)’들이 나타나서 심판주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강림하심을 조롱할 것이요, 세상이 물의 넘침으로 멸망하였다는 것을 ‘부러 잊으려(willingly ignorant)’ 할 것이라는 말씀과(베드로후서 3:3–6) 너무나도 똑같다.


References and notes

1. SA fossil find challenges evolution assumptions, ABC (Australia) radio The World Today, Thursday, 16 December, 2004—transcript at <www.abc.net.au/worldtoday/content/2004/s1266616.htm>.
2. Some evolutionists would argue that worm burrows found in Ediacaran rocks were from ‘primitive worms’ which were the ancestors of Cambrian worms. But how could one possibly establish that the cast of a burrow was from a ‘pre-worm’ as opposed to just a worm? 3. Salleh, A., Hot debate over earliest vertebrate claim, ABC Science Online, , 5 January 2005. <http://abc.net.au/science/news/stories/s984724.htm.> (화석 사진을 볼 수 있음. 주소를 주소창에 복사하여 들어가세요 ) 
4. Lewontin, R., Billions and billions of demons, The New York Review, p. 31, 9 January 1997. Richard Lewontin is a leading geneticist who is Alexander Agassiz Professor of Zoology and Professor of Biology at Harvard University.
5. There are apparently jellyfish floating in the nearby Spencer Gulf which are very much like some of the Ediacaran ones, possibly representing the same created kind.
6. Catchpoole, D., Hundreds of jellyfish fossils! Creation 25(4):32–33, 2003.

 

*참조 : 가장 초기 동물이라는 5억5800만 년(?) 전 에디아카라기의
디킨소니아 화석에 동물성 지방이 아직도 남아있었다!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916

바다조름 : 극도의 살아있는 화석은 ‘종류대로’를 외친다.
; 5억6천만 년(?) 전 에디아카라기의 살아있는 화석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987



출처 : Creation 27(3):20–22, June 2005  June 2005

URL : http://www.answersingenesis.org/creation/v27/i3/grail.asp
번역자 : IT 사역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생물 진화의 수수께끼로 남아있는 캄브리아기의 폭발 에디아카라 생물군(Ediacaran Fauna) : 고대 지의류에 대한 소동? (The Cambrian Explosion Remains an Enigma for Organic Evolution)
2. 500 마리의 척추동물 물고기들이 초기 캄브리아기 지층에서 발견되었다 (500 Vertebrate Fish Found in Early Cambrian)
3. 중국에서 발견된 화석은 척추동물 물고기의 기원을 초기 캄브리아기까지 끌어 올렸다
4. 식물진화설을 뒤엎는 그랜드 캐년의 화분 화석 (Fossil Pollen in Grand Canyon Overturns Plant Evolution)
5. 지질연대와 맞지 않는 화석들 (Anomalously Occurring Fossils)
6. 땅속 깊은 곳에서 나오는 이상한 유물들 (Strange Relics from the Depths of the Earth)
7. 아직도 부드럽고, 늘어나는 공룡의 조직 : 티라노사우르스 공룡 화석에서 발견된 혈관, 혈액 및 연부조직 (Still soft and stretchy - Blood vessels and soft tissue of T. rex)
8. 미라화 된 공룡이 몬태나에서 발견되었다 : 피부, 근육, 위 속의 먹이도 보존된 브라킬로포사우르스 (Mummified Dinosaur Found in Montana)
9. 수백 마리의 해파리 화석들 : 격변적으로 파묻힌 해파리들이 증거하는 대홍수 (Hundreds of jellyfish fossils!)
10. 수백 마리의 고래들이 규조토 속에 급격히 묻혀있었다 ( Hundreds of whales Buried Suddenly in Diatoms)
11. 길고 긴 선캄브리아기의 도화선은 더 길어졌다. (The Long Precambrian Fuse Gets Longer)
12. 캄브리아기의 상징적 생물이던 아노말로카리스가 오르도비스기에서 발견되었다. (Out of Place Marine Fossil Disrupts Evolutionary Index)
13. 캄브리아기에서 고도로 발달된 새우 눈이 발견되었다. : 3,000 개의 겹눈을 가진 생물이 하등한 동물인가? (Cambrian Shrimp Eyes Are 'Surprisingly Advanced')
14. 서식지가 생물들을 창조했는가? : 에디아카라 층에서 굴을 파는 벌레가 발견됐다. (Do Habitats Create Creatures?)
15. 5억5천만 년(?) 전 화석에서도 연부조직이 남아있었다! : 에디아카라 화석 수염벌레의 관 조직은 아직도 유연했다. (Still Soft after Half a Billion Years?)
16. 최초의 동물은 무엇과 같았을까? : 에디아카라 화석 아스피델라는 말미잘의 이동 흔적이었다. (What Were the First Animals Like?)
17. 에디아카라 동물군은 육지식물일 수 있다! (Ediacarans Not Related to Cambrian Animals)
18. 또 하나의 화석 폭발 : '선캄브리아기 폭발'을 보여주는 에디아카라 생물군? (Two Fossil Explosions Are Better than One) 
 
 
지구의 귀금속과 보석들은 어디에서 왔는가? (Archive Classic: W...
창조 영상물들이 무료로 제공되고 있다. (Free Creation Films Ea...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자연선택이 진화의 증거가 될 수...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창세기 사건들과 관련된 족장들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