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사람을 입었으니 이는 자기를 창조하신 자의 형상을 좇아 지식에까지 새롭게 하심을 받는 자니라 [골 3:10]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HOME > 자료실 > 주제별
화석은 진화를 증거하지 않는다.
(Fossils Do Not Prove Evolution)
Bruce Malone

   화석(fossils). 바로 그 이름은 말해지지 않은 먼 과거에 공룡들이 늪지대에서 표호하는... 그리고 단순한 바다생명체가 오늘날의 복잡하고 다양한 동식물들로 천천히 변해가는... 그러한 이미지들을 떠오르게 한다. 먼 과거에 대한 정확한 복원이 이것일까? 아니면 한 번의 전 지구적인 홍수(a worldwide flood)가 이들 화석들에 대한 정확한 설명일까?

화석은 과거 생물체들에 대한 보존된 증거이다. 가장 높은 산의 꼭대기를 포함하여 화석들은 전 세계적으로 발견된다. 화석들은 사암 속에 영원한 인상(impression)을 남기고 있는 조개와같이 단순한 것에서부터, 빠른 매몰로 거대한 사경룡(plesiosaur)이 웅장하게 암석으로 변한 것까지 다양하다. 화석은 얼마나 오래 됐는지 그들 자신이 말하고 있지 않으며, 어떻게 암석층 속에 묻히게 되었는지도 말하고 있지 않다. 화석들은 지구 역사를 바라보는 관점에 의해서 사람들에 의해 해석되어야만 하는 것이다. 많은 사람들은 화석들의 존재가 수백만 년이 흘러간 것을 입증하고 있는 것처럼 믿도록 유도되고 있다. 실제로 화석은 매우 빠르게 형성될 수 있고, 빠른 매몰 후에 열과 압력은 화석화(fossilization) 과정을 가속시킬 수 있다. 전 세계적인 홍수 후에 뒤따라 이어진 지질학적 상황들은 오늘날 도저히 상상할 수 없을 정도의 엄청난 스케일로 일어났을 것이고, 대대적으로 무수한 동식물들을 묻어버리고 빠르게 화석화 과정을 이끌었을 것에 틀림없다.

화석화는 적절한 상황 하에서는 빠르게 일어날 수 있다. 그러나 그것은 오늘날에는 극히 드문 사건이다. 전 세계적으로 수많은 화석들이 서로 밀집되어 묻혀있는 여러 매몰 장소들이 있다. 명백히, 수십억 개의 생물체들이 전 세계적인 홍수의 대대적인 파괴에 의해서 함께 쓸려 내려갔고, 완전히 파묻혔고, 빠르게 화석화되었다. 이들 대대적이고 광범위한 화석 무덤(fossil graveyards)들은 전 세계적인 홍수에서 예측될 수 있는 것들이고, 바로 그 결과이다. 그러나 오늘날 화석 기록에 대해 가르쳐지고 있는 일반적인 설명인 느린 축적 모델(slow accumulation model)은 이러한 사실들과 전혀 일치하지 않는다. 오늘날과는 극적으로 다른, 그리고 우리 행성의 모든 곳에서 화석화를 일으킬만한 어떤 사건이 과거에 발생했음에 틀림없다.

노아의 홍수(Noah's flood)가 이 사건이었을 것이다. 기독교적 시각으로 이러한 것들을 관찰하고 있는 지질학자와 고생물학자들은 전 세계적인 대격변이 상상할 수 없는 정도로 엄청난 양의 동식물들을 파묻었을 가능성을 인정하고 있다. 이것은 성경의 첫번째 책인 창세기에 기록되어 있는 재앙이었다. 그것은 적어도 1년을 지속하였고, 수 세기 동안 지속된 후속적 영향(reverberations, 잔향)을 끼쳤다. 바다 생물체들이 제일 먼저 묻혔을 것이다 (대양의 염도와 온도는 격변 동안에 변화되었을 것이고, 이것은 바다생물체들의 대대적인 파멸을 초래했을 것이다). 홍수 후에도 극적으로 변한 환경적 생태적 변화에 적응하지 못한 많은 동식물들은 멸종해 갔을 것이다.     

홍수 시에 어떤 순서(order)를 따라 매몰되었을 가능성이 있지만, 일반적인 경향은 바다생물(sea life)은 낮은 아래의 암석 지층에 묻혔을 것이며, 육상동물(land animals)들은 생태학적 서식지에 의해서 다른 암석 지층에 묻혔을 것이라는 것이다. 이러한 경향은 일반적으로 발견되고 있는 것이다.

창조 지질학자들은 (그리고 그들 중 많은 수는) 지질 기록의 대부분은 일년 정도 지속된 전 세계적인 홍수와 이어진 지질학적 활동의 결과라고 생각하고 있다. 이 홍수는 상상을 초월하는 엄청나고 복합적인 사건이었을 것이다.

진화론적 세계관으로 세뇌된 지질학자들과 고생물학자들은 국소적인 격변은 인정하지만, 전 세계적인 홍수는 고려하지 않고 있다. 왜냐하면 전 세계적인 홍수는 진화하는 데에 필요한 시간을 제공하는 수억 수천만 년의 지질 시대와 이 기간을 통한 화석들의 점진적인 진화 개념을 쓰레기통에 던져버릴 것이기 때문이다.

이 증거들에 대한 오직 하나의 해석만이 정확할 것이다. 그리고 오직 하나의 해석만이 우리 지구 행성의 역사에 대해서 말하고 있는 성경의 기록과 일치할 것이다.


URL : http://www.drdino.com/articles.php?spec=13
번역자 : IT 사역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화석들은 점점 복잡해졌는가? (Fossils : they get more complex?)
2. 화석기록 : 항상 더 무작위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1) (The Fossil Record : Becoming More Random All the Time)
3. 진핵생물의 진화는 10억 년이나 더 뒤로 내려갔다. (Supposed eukaryote evolution pushed back one billion years)
4. 절지동물은 아마도 4천만 년 더 일찍 육지를 점령했다. (Arthropods supposedly invaded land 40 million years earlier)
5. 화석과 암석들 : 순환논법 (Fossils And Rocks : Circular Reasoning)
6. 화석 판단의 돌변 : 화석의 연대 결정은 순환논법이다 (Fossil flip-flop)
7. 화석과 지층 1 (Fossils and Strata)
8. 화석과 지층 3 (Fossils and Strata)
9. 과학자들이 화석에 대해 말한다 (Scientists Speak About Fossils)
10. 화분의 순서 : 화분들의 분급작용은 홍수 시에 일어날 수 있다 (Pollen Order)
11. 폭발하는 진화 : 진화론의 가장 심각한 모순 '캄브리아기의 폭발' (Exploding evolution)
12. 캄브리아기의 폭발 : 창조를 뒷받침하는 강력한 증거 (The Cambrian Explosion : A Strong Argument Favoring Creation)
13. 작은 갑각류 화석은 캄브리아기 폭발 논란에 기름을 붓고 있다. (Tiny Crustacean Fossil Fuels Cambrian Explosion Debate)
14. 생물 진화의 수수께끼로 남아있는 캄브리아기의 폭발 에디아카라 동물군(Ediacaran Fauna) : 고대 지의류에 대한 소동? (The Cambrian Explosion Remains an Enigma for Organic Evolution)
15. 500 마리의 척추동물 물고기들이 초기 캄브리아기 지층에서 발견되었다 (500 Vertebrate Fish Found in Early Cambrian)
16. 중국에서 발견된 화석은 척추동물 물고기의 기원을 초기 캄브리아기까지 끌어 올렸다
17. 중국의 느린 물고기 (Slow Fish in China)
18. 진화론을 난처하게 하는 삼엽충의 눈 (The Trilobite‘s Eye: An Embarrassment to Evolution)
19. 아직도 진화론자들에게 곤란한 캄브리아기의 폭발 (Cambrian Explosion Still Troubling to Evolutionists)
20. 화석화는 많은 시간을 요구하는가? (Does Fossilization Require Millions of Years?)
21. 빠르게 형성된 화석의 발견 : 암석이 되어버린 자동차 부품 (Zippy fossil finds)
22. 빠르게 암석이 되어버린 자동차 열쇠 (Keys to rapid rock formation)
23. 암석화 된 시계 (The clock in the rock)
24. 병이 말하고 있는 것 (Message in a Bottle) : 암석 속에 묻혀있는 유리병
25. 화석화된 울타리용 철사줄 (Fascinating fossil fence-wire)
26. 요크셔에서 발견된 놀라운 돌 곰 인형 (The Amazing Stone Bears of Yorkshire)
27. 빠른 화석화의 증거 (Proof of Rapid Petrification) 화석화된 개, 장화, 도끼자국난 나무, 모자
28. 지질학적 현상들은 빠르게 일어났다! : 빠른 화석화, 장화, 석순과 종유석 (Geologic Phenomena are Rapid)
29. 빠른 화석화 작용 (Rapid Petrifaction) : 화석화된 돌 모자와 카우보이 장화
30. 일부만 석화된 나무 화석의 발견 (Fascinating Flinders Fossil Find)
31. 나무의 빠른 암석화 : 창조론자의 연구에 대한 예기치 않은 확증 Rapid Petrification of Wood : An Unexpected Confirmation of Creationist Research
32. 즉석에서 석화목을 만드는 방법 (How to Make Instant Petrified Wood)
33. 타라웨라의 공포의 밤 : 석화(petrification)는 단기간에도 일어날 수 있다 (Tarawera’s night of terror)
34. 화석은 어떻게 형성되는가 : 우리는 정확히 알지 못한다. (How Fossils Form : We Don't Rightly Know)
35. 탈피 중인 절지동물이 순식간에 화석이 되었다. (Moulting arthropod fossilized in a flash!)
36. 수백 마리의 해파리 화석들 : 격변적으로 파묻힌 해파리들이 증거하는 대홍수 (Hundreds of jellyfish fossils!)
37. 위스콘신에서 해파리는 어떻게 화석이 되었을까? (How Did Jellyfish Fossilize in Wisconsin?)
38. 상세한 연부 조직을 나타내고 있는 완족류 화석 : 4억2천5백만 년(?) 전의 조개 같은 생물체가 완벽하게 보존되어 있었다. (Fossil Brachiopod Shows Soft Part Details)
39. 쟈긴스 절벽의 다지층나무들에 대한 연구 1 (A study of the cliffs of Joggins, Nova Scotia)
40. 쟈긴스 절벽의 다지층나무들에 대한 연구 2 (A study of the cliffs of Joggins, Nova Scotia)
41. 쟈긴스 절벽의 다지층나무들에 대한 연구 3 : 수축균열(건열, shrinkage cracks)에 대한 추가 설명 (A study of the cliffs of Joggins, Nova Scotia)
42. 다지층 화석들 (Polystrate Fossils) : 다지층 나무들은 급격한 매몰을 증거하고 있다
43. 수백 마리의 고래들이 규조토 속에 급격히 묻혀있었다 ( Hundreds of whales Buried Suddenly in Diatoms)
44. 고래는 화석 이론을 폭파시키고 있다 (Whale explodes fossil theory)
45. 추상적 진화론의 화석화 작용에 대한 오류
46. 접혀진 양치류 (Folded ferns) : 이것은 격변적인 매몰을 증거한다.
47. 화석들은 빠른 매몰을 증거한다 (Rapid Burial) : 물고기, 잠자리, 다지층나무 화석
48. 빠르게 소멸되는 모습이 남아있다 (Rapidly Perishing Detail Preserved) : 급격한 화석 형성의 증거들
49. 관절로 이어진 화석들 (Articulated Fossils) : 급격한 화석화의 증거
50. 냉동된 먹이 (Frozen Feeding) : 급격하게 화석화된 물고기
51. 커다란 몸체 화석들의 정교한 보존 (The Exquisite Preservation of Large Fossils)
52. 굶어죽은(?) 공룡들과 머리없는 공룡들 (Starving Dinosaurs and Headless Dinosaurs)
53. 화석들의 방향성 (Fossil Orientation)
54. 에피오르니스의 거대한 알 (Giant egg mystery)
55. 미시간 고래 화석 (Michigan's Fossil Whales)
56. 인간 화석들과 대홍수 (Human Fossils and the Flood)
57. 프랑스에서 발견된 매혹적인 화석들 : 서식환경이 다른 생물체들이 같이 묻혀 있었다 (Fascinating French Fossil Find)
58. 산 위의 거대한 굴 화석들 : 페루 안데스산맥 4,000m 고지대에서 발견되었다. (Giant oysters on the mountain)
59. 화석 아메리카 삼나무는 북극에서 무엇을 하고 있었는가? (What Are Fossil Redwoods Doing in the Arctic?)
60. 산꼭대기에 유명한 화석들 1 : 캄브리아기 버제스 셰일(Burgess shale)의 화석들 (Famous Fossils from a Mountaintop)
61. 산꼭대기에 유명한 화석들 2 : 캄브리아기 버제스 셰일(Burgess shale)의 화석들 (Unusual Fossils from a Mountaintop)
62. 동일과정설적 고대환경의 딜레마 : 미국 아이다호주 클라키아 사례 (A uniformitarian paleo-environmental dilemma : at Clarkia, Idaho, USA)
63. 대홍수 재앙 : 호주에서 사경룡의 놀라운 보존 (Deluge disaster : amazing Australian plesiosaur preservation)
64. 우레 같은 매몰 : 미시간주 휴런호에서 발견되는 거대한 화석무덤 (Thundering burial)
65. 카루 지층에는 8,000억 마리의 척추동물 화석들이 묻혀 있는가? (Are There 800 Billion Vertebrate Fossils Buried in the Karoo Formation?)
66. 바다의 백합 (Lily of the sea) - 한 평범한 화석은 노아의 홍수를 이야기하고 있다 -
67. 수억 년(?) 동안 조금도 변화가 없는 투구게 (Horseshoe Crabs Represent an Evolutionary Freeze-Frame)
68. 살아있는 화석 패충류는 과학자들을 놀라게 한다 : 4억2500만 년(?) 전 지층에서 오늘날과 똑같은 모습으로 발견되었다. (New Record-Setting Living Fossil Flabbergasts Scientists)
69. 이들은 살아있는 삼엽충인가? (Are These Living Trilobites?)
70. 살아있는 화석 : 도롱뇽 ;1억6천만 년(?) 전 도롱뇽은 오늘날과 동일했다. Salamanders are ‘living fossils’!
71. 도롱뇽 화석은 1억6천만 년(?) 이상 전혀 진화가 없었음을 보여준다 (Fossil Salamanders Show No Evolution)
72. “살아있는 화석” (1억3천만 년 전) 개구리의 발견? (“Living Fossil” Frog Found?)
73. 살아있는 화석 : 작은 새우 트리옵스(Triops) : 2억5천만 년(?) 동안 변화가 없었다 (Ghostly shrimp challenges evolution!)
74. 살아있는 화석 : 새우 (Living fossils : shrimp)
75. 살아있는 화석 : 아나스피데스 3억5천만 년(?) 동안 변함이 없다 (Living Fossil : Anaspides)
76. 얼룩 차이 : 매혹적인 살아있는 화석 : 300만 년의 시간차가 나는 두 조개는 동일했다. (Spot The Difference : Fascinating Living Fossils)
77. 살아있는 공룡의 발견에 비교되는 쥐라기 울레미 소나무(Wollemi pine)의 발견 (Sensational Australian tree … like 'finding a live dinosaur')
78. 철창 뒤의 ‘공룡 나무’ (‘Dinosaur Tree' Behind Bars) : 쥐라기의 울레미 소나무(Wollemi Pine)가 살아있었다.
79. 또 다른 살아있는 화석나무 (Another ‘living fossil’ tree) : 1억5천만년~2억년(?) 전의 나무가 살아 있는 것이 발견되었다.
80. 가장 초기의 현대적 나무는 3억6천만-3억4천5백만년(?) 전에 살았다
81. 살아있는 화석 : 소철류 ; 2억5천만 년(?) 동안 동일하다 (Cycads : Living Fossils)
82. 은행나무 : 2억년(?) 동안 진화하지 않은 나무 (Ginkgo Tree : No Evolution in 200 Million Years)
83. 가장 초기의 버섯은 '꽤 현대적'으로 나타난다 (Earliest Fossil Mushroom appears `Quite Modern')
84. 현대의 모습과 꼭 닮은 (9천만 년 전) 화석 수련 : 살아있는 화석 수련 (Fossil Water Lily (Nymphaeaceae) Matches Morden)
85. 모감주나무 : 살아있는 화석 (Golden oldie)
86. 살아있는 화석 : 단풍나무, 바다나리, 조개 화석 (Living fossils : maple, crinoid, Pleurotomaria shell)
87. 벌레들은 5억2천만 년(?) 동안 진화하지 않았다 (Worms Didn't Evolve for 520 Million Years)
88. 현대적 모습의 '살아있는 화석' 벌새와 절지동물 : 3천만 년(?) 전 화석벌새와 5억5백만 년(?) 전 탈피 도중의 절지동물 (Fossil Hummingbird, Arthropod Look Modern)
89. 병정 개미는 1억 년(?) 동안 진화하지 않았다 (Army Ants Haven't Evolved for 100 Million Years)
90. 최고로 정교한 3억 년 전(?) 바퀴벌레 화석이 발견되었다 (Fossil Cockroach Found in Exquisite Detail)
91. 가장 오래된 것으로 (4억년 전) 주장되는 곤충 화석 (Oldest Fossil Insect Alleged)
92. 가장 초기(3억년 전)의 거미는 이미 거미줄을 짤 수 있었다 (Earliest Spiders Already Were Skilled Weavers)
94. 놀라운 곡예비행 - 잠자리 : 이들은 수억 년(?) 전부터 동일하다 (Astonishing acrobatics - dragonflies)
95. 호박 속에 나비들은 발견자들을 놀라게 한다 : 나비들은 6천5백만 년 전 공룡의 머리 위로 날아다녔을 수 있다 (Butterflies in Amber Stun Discoverers)
96. 9천만 년 된(?) 호박 속에서 발견된 진드기 (Tick Talk Rocks the Clock)
97. 녹색의 섬 : 백악기 말 나뭇잎 화석에서 발견되는 잠엽 곤충 : 이들도 살아있는 화석? (Green islands ; leaf miners)
98. 살아있는 화석 : 부채벌레목 곤충들 3,500만 년(?) 동안 변함이 없다. (Living fossils : Strepsiptera)
99. 살아있는 화석 : 고둥, 말벌 (Living fossils : Busycon contrarium and Polistes wasp)
100. 거북 : 2억 년(?) 동안 동일한 모습의 살아있는 화석 이러한 독특한 설계된 생물은 진화론적 설명을 거부한다 (Turtles : These uniquely designed creatures continue to defy evolutionary explanation)
101. 나사로야 나오라! : 살아있는 화석 설치류의 부활 (Lazarus, Come Forth : Living Fossils Rise from the Dead)
102. 울레미 소나무 : 살아있는 화석 & 진화론적 수수께끼 (Wollemia nobilis : A Living Fossil and Evolutionary Enigma)
 
 
암흑물질은 또 다시 발견되지 않았다. (Dark Matter Fails Anothe...
명왕성에서 발견된 젊은 모습의 모래언덕들! (What’s Pluto Been...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다이아몬드 내의 방사성탄소는 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