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호와여 광대하심과 권능과 영광과 이김과 위엄이 다 주께 속하였사오니 천지에 있는 것이 다 주의 것이로소이다 [역대상 29:11]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유인원 HOME > 자료실 > 유인원
TV 앞에 간식을 들고 모이는 것도 진화인가?
(The Evolution of TV Dinners)
Headlines

   원시시대에 모닥불 주위에 둘러앉아 사냥해온 고기들로 식사를 하며 여러 이야기들을 나누던 기억이 아직까지 사람들에게 유전적으로 남아있다고, 캠브리지 대학의 마틴 존스(Martin Jones)는 말하였다. 그것이 텔레비전 앞에서 즉석식품을 먹으며(TV dinners) 모여 있는 이유라는 것이다. 이 의견은 United Press International에서 ”텔레비젼 앞에 먹을 것을 들고 모이는 것은 진화와 관련이 있다”라는 제목을 가지고 진지하고 심각하게 표현되었다. 마틴 존스는 오늘날 텔레비젼 앞에 간식을 들고 모이는 것을 ”오늘날의 캠프파이어(today’s campfire)”라고 불렀다. ”마틴은 사람들이 먹는 동안 정보와 즐거움을 나누기 위해서 서로 모이는 것은 자연스러운 것이라고 런던 신문에서 말했다”고, 그 기사는 설명하고 있다.
 
다른 과학자들은 이 생각에 대해서 확신하지 않고 있다. 마틴의 이론은 특별히 아이들의 비만을 TV 앞에서 계속 먹어대기 때문으로 여기는 사람들에게는 ‘도움이 되지 않는(unhelpful)’ 것이다.
 
아마도 소수의 진화론자들은 이 기사가 인터넷에서 Creation-Evolution Headlines을 보는 독자들에 의해서 ‘금주의 어리석은 진화론 말 상’의 후보로 올라갔는지 걱정하고 있을 것이다. (이 기사는 금주의 어리석은 진화론 말 상을 수상했다).

---------------------------------------------------

이러한 생각은 과학적 사고가 아닌, 일종의 철학적 사고이다. 진화론자들은 그들 자신이 만든 플라톤의 동굴(Plato’s cave) 안에 갇혀 살아가는 사람들처럼 이 세계를 이해하고 있다. 실제로 등 뒤쪽에는 빛이 있었지만, 그들은 단지 벽에 비춰지는 그림자만을 보고 판단해왔던 것이다. 오늘날 우리들의 집으로도 헐리우드의 그림자 영상들이 배달되고 있다. 진화론자들이여 동굴 밖으로 뛰어 나오라. 그리고 실체를 확인해 보라!
            

 

* 참조 : 플라톤의 ‘국가’ 중에 나오는 동굴의 비유 (Plato’s Cave)

어릴 적부터 동굴에 쇠사슬로 묶여있던 죄수들이 있었다. 그들은 머리도 고정이 되어 한쪽 벽만 볼 수 있었다. 그들 뒤에는 불이 있었는데, 그들을 묶어놓은 사람이 어떤 물건을 가지고 지나가면 불빛에 의해서 벽에 그림자가 생겼다. 묶여있던 사람들은 그 그림자 모양을 보고 그 물건의 이름을 붙였다. 그들에게 그 그림자는 진짜 세계는 아니었지만 사물을 인식하는 유일한 통로였다. 어느 날 한 죄수가 동굴 밖으로 나가게 되었다. 그는 처음에는 강한 빛에 의한 충격으로 아무 것도 보지 못하다가 눈이 점점 적응되면서, 나무와 숲, 맑은 시내와 수많은 동물들, 그리고 그림자로만 보던 물체들을 실물로 보게 되었다. 그는 동굴 안에서 거의 소경처럼 살았음을 깨달았다. 그리고 동굴로 돌아가 다른 사람들에게 바깥 세계의 경이로움과 아름다움에 대해 말해주고 싶어졌다. 그는 동굴로 들어서서 처음에는 어두움으로 인해 벽에 부딪치고 넘어지기도 해서 동굴 사람들에게 조롱을 받기도 하였다. 동굴 밖의 세상에 대해서 이야기 해주자, 동굴 안의 사람들은 그의 말을 들으려고 하지 않고 그를 미쳤다고 하면서, 밖으로 나가는 것은 어리석고 위험한 일이라고 말한다. 만일 그가 동굴 사람들을 강제로 끌고 밖으로 나가려고 한다면, 동굴 사람들은 그를 죽이려고 할 것이라는 것이다.

 

출처 : Creation-Evolution Headlines, 2007. 4. 20.
URL : http://www.creationsafaris.com/crev200704.htm
번역자 : IT 사역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몇 가지 이유 (A Few Reasons an Evolutionary Origin of Life Is Impossible)
2. 진화론의 믿을 수 없는 세 가지 가정
3. 과학적 발견들은 진화론을 지속적으로 파괴시키고 있다. (Scientific Discoveries Continue to Erode Darwinism)
4. 다윈 탄생일의 선물 목록 (Darwin Day Gift Ideas)
5. 히틀러의 인종개량 정책의 유익을 조사하고 있는 옥스퍼드의 과학자 : 우생학을 지지하고 있는 리처드 도킨스 (Oxford Scientist Examines the Benefits of Hitler’s Breeding Program)
6. 생명은 저절로 탄생한 것인가? : 기독교적 시각으로 본 학문의 역사 6
7. 컴퓨터가 진화를 입증했다는 도킨스의 주장에 대한 반박 (Weasel words)
8. 죽어가는 다윈을 괴롭히지 말라! (Please don’t annoy dying Darwin)
9. 스코프스 원숭이 재판에 관해 밝혀진 몇 가지 사실들 (Some Facts about the Scopes Monkey Trial)
10. 루빅스 큐브가 우연히 맞춰질 확률은? (Rubik’s cubes and blind men)
11. 덧셈을 한다는 까마귀 : 대다수의 의견이 항상 진실은 아니었다. (The mathematical raven...and other odd tales)
12. 진화론은 자연법칙들을 바탕에 두고 있지 않다. (Evolution is not based on natural laws)
13. 나비 폭풍 : 세계적인 나비 전문가가 진화를 거부하였다. (Butterfly blast)
14. 다윈의 공헌? : 진화론과 성경은 혼합될 수 없다. (Darwin’s contribution?)
15. 진화론과 기독교는 물과 기름 같다. (Evolution and Christianity Mix like Oil and Water)
16. 의사들이 다윈을 거부하다. : 의사들의 60%는 진화론을 믿지 않고 있었다 (Doctors Deny Darwin)
17. 며느리발톱, 진화론자들을 어리석게 보이도록 만드는 것 (Dewclaws, Things That Make Evolutionists Look Stupid)
18. 진화론은 현대의 신화들에 기초하고 있다. (Evolution Is Based On Modern Myths)A
19. 컴퓨터가 보여주는 진화론의 정보 문제 (Creation’s amazing computer)
20. 칼 세이건 : 과학주의의 대변자 (Carl Sagan : Prophet of Scientism)
21. 진화론 : 입증되었는가? 아니면 손상되었는가? (Evolutionary Theory : Verified? or Vilified?)
22. 다윈의 이론은 그의 고국에서도 거부되고 있다. : 진화론에 관한 영국인들의 여론조사 (Darwin Dissed in His Own Homeland)
23. 열역학은 ‘가장 훌륭한 방법’으로 진화론을 패배시킨다. (Thermodynamics Defeats Evolution “in a Most Spectacular Way.”)
24. 스코프스의 “원숭이” 재판
25. 외계 지적생명체 탐사 대 지적설계 (SETI vs. Intelligent Design)
26. 원숭이가 셰익스피어의 글을 우연히 타이핑할 수 있는가? (Monkey madness)
27. 놀라운 말타의 동굴인들 : 현대인도 최근까지 동굴에서 거주하고 있었다. (The amazing cave people of Malta)
28. 툴사 동물원은 성경적인 것만 제외하고 종교에 대해서 관대하다. (Tulsa Zoo Tolerates Religion - Except the Bible Kind)
29. 제임스 허튼의 전기 : 현대지질학의 주류인 동일과정설의 창시자 (Biography of James Hutton)
30. 복음의 진로를 가로막는 견고한 진 - 진화론 (Strongholds against gospel - Evolutionism)
31. 허구로 판명난 헥켈의 진화재연설을 언제까지 생물교과서에서 보아야 하는가?
32. 벌거벗은 임금님 : 진화론
33. 진화가 눈을 만들 수 있을까? 절대 그럴 수 없다! (Can Evolution Produce an Eye? Not a Chance!)
34. 인구 성장률 (Growth Rates of Populations)
35. 진화론 : 진정한 과학인가, 어리석은 생각인가? (Evolution : Real Science or Nonsense?)
36. 스코프스 재판이 우리에게 주는 교훈 : 반대의 적용 (The Wrong Way Round!)
37. 스코프스 재판과 십계명 (Scopes & the Ten Commandments)
38. 호빈드 박사의 25만 불 제안 1 (Dr. Hovind's $250,000 Offer)
39. 호빈드 박사의 25만 불 제안 2 (Dr. Hovind's $250,000 Offer 2)
40. 다윈의 불법적인 발명품 (Darwin's Illegitimate Brainchild)
41. 언어와 말 (Language and Speech) : 최초의 사람은 언어 능력을 부여 받아야만 한다
42. 언어, 창조, 그리고 속사람 (Language, Creation And The Inner Man)
43. 원숭이(스코프스) 재판과 브라이언의 변론 (Scopes : Creation on Trial)
44. 진화론에 반대되는 과학적 사례 1 (The Scientific Case Against Evolution : A Summary Part I)
45. 진화론에 반대되는 과학적 사례 2 (The Scientific Case Against Evolution : A Summary Part Ⅱ)
46. 진화론은 과학이 아닌 종교이다 (Evolution Is Religion - Not Science)
47. 진화론자들에게 보내는 공개적 질문 (Questions for Evolutionists)
48. 진화론, 창조론, 그리고 공공학교 (Evolution, Creation, And The Public Schools)
49. 진화론, 열역학, 그리고 엔트로피 (Evolution, Thermodynamics, and Entropy)
50. 진화론자들에 대한 20 가지 질문 (20 Questions for Evolutionists)
51. 위스타는 진화론을 파괴했다 : 컴퓨터를 사용하여 수학적으로 부정된 진화론 (Wistar Destroys Evolution)
52. 과학동아 : 창조진화 토론 : 네 차례 (1991. 7, 8, 10월, 1995. 10월)에 걸친 토론 전문
53. 타임(Time) 지가 강력히 비판한 진화론의 문제점들
54. 우주에 사망을 선포하는 열역학법칙
 
 
놀라운 기능의 피부에 감사하라. (Be Thankful for Skin)
새로운 지질학적 사건은 대홍수를 가리키는 것처럼 들린다. (New Ge...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자연선택이 진화의 증거가 될 수...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창세기 사건들과 관련된 족장들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