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희가 알지 못하였느냐 너희가 듣지 못하였느냐 태초부터 너희에게 전하지 아니하였느냐 땅의 기초가 창조될 때부터 너희가 깨닫지 못하였느냐 [사 40:21]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유인원 HOME > 자료실 > 유인원
중국에서 현대 인류와 혼합되고 있던 네안데르탈인
(Neandertals Mixed with Humans in China)
Brian Thomas

   네안데르탈인의 유해들은 대부분 유럽의 동굴에서 발견된다. 그래서 중국 남부에서 네안데르탈인과 같은 특성을 가진 화석화 된 턱뼈와 치아가 발견되었을 때 추가 조사를 하게 되었다. 발견된 지역에 대한 궁금증뿐만 아니라, 턱뼈는 네안데르탈인과 현대인의 특성을 함께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다. 이처럼 인간과 네안데르탈인 역사의 진화 고리에 새롭게 생겨난 문제점들을 찾아보자.


유럽의 매장지들은 네안데르탈인과 현대인처럼 보이는 인류가 서로 통혼했다는 것을 확실하게 보여주고 있다. 그들은 둘 다 정교한 매장법을 가지고 있었다 (몇몇의 경우에서 그들은 함께 매장되었다). 그리고 네안데르탈인의 특성을 가진 현대인의 유해들이 발견되었다.[1] 최근에 과학자들은 유럽인과 네안데르탈인의 DNA 염기순서의 유사성을 발견했다.[2] 그러나 중국에서 네안데르탈인 비슷한 턱뼈(또는 아래턱뼈)가 발견되었는데, 특히 초기 진화 연대인 BC 10만 년 정도의 것으로 예상되는 턱뼈의 발견은 예상되지 못했던 것이었다.

이 중국의 유해들은 미국 국립과학원 회보(PNSA)의 온라인 논문으로 발표되었다.[3] 이 연구에 관여하지 않은 인류학자 프레드 스미스(Fred Smith)는 Discovery News에서 ”지렌동(Zhirendong) 아래턱뼈는 현대인류가 동아시아에서 훨씬 일찍 출현했다는 것을 말해준다고 나를 포함해서 많은 사람들이 생각할 것이다”라고 말했다.[4]

이 발견에 부여된 진화론적 연대에 의하면, 설명할 수는 없지만 꽤 오랜 시간동안 네안데르탈인과 해부학적으로 현대인류가 함께 살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연구원들은 ”그러므로 이것은 오랜 기간(5만 년보다 더 긴 기간) 후기 고대인(네안데르탈인)와 초기 현대인(해부학적으로 현대인류)이 아프리카와 유라시아의 중간 지역뿐만 아니라, 유라시아를 벗어난 지역에서도 공존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기록했다.[3]

왜냐하면 이 턱뼈는 (연구원들에 의해 '형태학적 모자이크'라고 불리는) 혼합된 특징을 포함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기 때문에, 이것은 마치 네안데르탈인이 해부학적으로 현대인류와 통혼했던 것처럼 보인다. 이 논란이 되는 시나리오는 (유럽에서도 있었던 비슷한 증거처럼) 현대인류가 그들의 경로에 있는 모든 네안데르탈인들을 섬멸하면서 중국 전 지역을 휩쓸었다는 것이다.   

또한, 이 증거는 진화 이야기를 비현실적인 이야기로 전향하도록 강요하고 있었다. 새로운 이야기에 따르면, 네안데르탈인은 수천 년 동안 아프리카에서 살았어야만 하고, 중국으로 이동해서, 현대인류와 통혼을 하고, 수만 년 동안 한 지역에서 머물렀고, 그 다음에 다시 이동했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왜 그들은 이미 오래 전 시기에 자유의지로 먼 거리를 이동할 수 있는 능력이 있다는 것이 입증되었음에도, 그렇게 오랫동안 한 곳에 머물러 있었는가?

공동연구자인 에릭 트링커스(Erik Trinkaus)는 Discovery News에서, 이 유물들은 ”현대인류가 십만 년 전에 남부 유라시아 지역을 건너 분포되었으며, 아직 고대인류(추정상 현대인류 이전에 살았던)는 보다 북부 지역에 걸쳐 남아있었고, 그로부터 5~7만년 동안 남서아시아 지역에서는 심지어 현대인류를 쫒아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4] 따라서 ”우리는 왜 그때 현대인류가 5만년 동안 아프리카와 남아시아 지역에 남아 있다가 그 후에 널리 퍼져나갔는지 알지 못한다”[4]

이 진화이야기의 가장 고통스런 점은 할당된 진화연대를 제거해야만 이러한 우스꽝스러운 이야기를 피할 수 있다는 것이다. 만일 그렇게 오랜 시간이 흐르지 않았다면, 이주하던 그룹의 인류가 왜 수 만년 동안에는 이주하지 못했는지 설명할 필요가 없어지는 것이다.  

‘고대인류(네안데르탈인들)’와 해부학적 현대인류가 모두 첫 번째 사람, 아담의 자손이라는 사실 한 가지만 고려한다면, 남아있는 갈등(논란)들도 또한 사라진다. 노아 홍수 이후에 전 지구에 걸쳐 넓게 흩어진 인류의 인구는 다양하게 되었고, 그들은 이주했고, 서로 영향을 끼쳤으며, 전 세계에 걸쳐 다양한 지역에 살았다는 것인데, 그것은 바로 성경에 기록되어 있듯이 모두 지난 4천5백년 정도의 시간에 걸쳐 일어난 일인 것이다.


References

1. Thomas, B. Neandertal Men Were Modern Men. ICR News. Posted on icr.org December 18, 2008, accessed October 29, 2010.
2. See Thomas, B. Neandertal Genome Confirms Creation Science Predictions. ICR News. Posted on icr.org May 28, 2010, accessed October 26, 2010.
3. Liu, W. et al. Human remains from Zhirendong, South China, and modern human emergence in East Asia. 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Published online before print October 25, 2010.
4. Viegas, J. Asian Neanderthals, Humans Mated. Discovery News. Posted on news.discovery.com October 25, 2010, accessed October 26, 2010.

 

*관련기사 : 초기 현생 인류는 네안데르탈인들과 교잡했습니다 (2015. 6. 24. 뉴스페퍼민트)
http://newspeppermint.com/2015/06/23/early-human-interbred-neanderthal/

현생인류 몸에 네안데르탈인 유전자 존재(2014. 1. 30. 경향신문)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401300300005&code=610100

호모사피엔스와 네안데르탈인이 섹스한 동굴? (2014. 1. 29. 한국일보)
http://www.hankookilbo.com/v/6d78e038accb4e5c8ad99496ae4fbd3c

네안데르탈인, 땅 파고 시신 매장한 듯 (2013. 12. 17. 파이낸셜뉴스)
http://www.fnnews.com/view?ra=Sent1101m_View&corp=fnnews&arcid=13121711231069&cDateYear=2013&cDateMonth=12&cDateDay=17

네안데르탈인도 우리처럼 말할 수 있었던듯 (2013. 12. 21. 연합뉴스)
http://media.daum.net/digital/newsview?newsid=20131221101605962

伊 동굴의 '네안데르탈인', 사실은 15세기 유럽인 (2013. 12. 31. 매일경제)
http://vip.mk.co.kr/news/view/21/21/2025892.html

 네안데르탈인, 채소 곡식 요리해 먹어  (2010. 12. 30. CNN 한글뉴스)
http://article.joinsmsn.com/news/article/cnn/article.asp?Total_ID=4862473

네안데르탈인, 來世 믿었나? (2011. 4. 25. 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culture/2011/04/25/0906000000AKR20110425082700009.HTML

네안데르탈인, 조개껍데기로 몸치장 (2010. 1. 13. 조선일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1/13/2010011300593.html

네안데르탈인 얼굴에 화장했다 (2010. 1. 10. 한겨레)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international_general/398073.html

네안데르탈인 식탁에 물개ㆍ돌고래도 올랐다 (2008. 9. 24. 매일경제)
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08&no=584809

5만년 전 네안데르탈인 살해범은 (현대인?) (2009. 7. 22. 매일경제)
http://news.mk.co.kr/se/view.php?year=2009&no=396401


출처 : ICR News, 2010. 11. 3.
URL : http://www.icr.org/article/neandertals-mixed-with-humans-china/
번역자 : 강상희

관련 자료 링크:

1. 네안데르탈인은 얼굴 화장을 하고 있었다. : 염료로 칠해진 조개 장신구도 발견되었다. (Neanderthals Admired Beauty)
2. 한 네안데르탈인은 현대인에 의해서 찔려 죽었다. (Human Stabbed a Neanderthal, Evidence Suggests)
3. 네안데르탈인은 돌고래를 먹고 있었다. (Neanderthals Ate Dolphins, Seals, Cave Remains Suggest)
4. 16만 년(?) 전의 남아프리카인들은 조개구이 파티를 하고 화장품을 사용했다. (Early South African Clambakes)
5. 네안데르탈인이 3만 년 만에 입을 열었다? (Neanderthals Speak Out after 30,000 Years)
6. 네안데르탈인 : 자연선택이 아닌 무작위적 유전적 부동 (Neanderthals : Random Drift, Not Natural Selection)
7. 네안데르탈인은 빨강머리였는가? (Neandethals Were Flame-haired?)
8. 네안데르탈인의 DNA에 관한 진실 (The Truth About Neanderthal DNA)
9. 진화 역전 : 네안데르탈인은 없다? (Evolutionary Reversal : Is the Neanderthal Category Collapsing?)
10. 루마니아의 네안데르탈인은 현대인의 특징들을 가지고 있었다. (Romanian Neanderthal May Have Interbred With Modern Humans)
11. 네안데르탈인 - 변화되고 있는 실상 (Neandertal Man—the changing picture)
12. 밝혀진 연대측정의 조작 : 네안데르탈인은 새로운 필트다운인인가? (Dating Disaster : Is Neanderthal the New Piltdown?)
13. 네안데르탈인은 현생인류와 관련이 없는가? (Neanderthals Not Our Cousins, Experts Claim)
14. 네안데르탈인의 피리? (Neanderthal flute?)
15. 네안데르탈인이 완전한 현대인이었다는 추가적인 증거 (More evidence Neandertals were fully human)
16. Time 지 기사 번역 모음 2 : 네안데르탈인의 미스테리
17. 네안데르탈인은 어디까지나 인간이다! (Neanderthals are still Human!)
18. 원숭이(중간형태) 인간으로 복원된 네안데르탈인
19. 네안데르탈인
20. 네안데르탈인들의 엄지손가락 (Thumbs up for Neanderthals)
21. 크로마뇽인은 유럽인이었다. (The Cro-Magnon Were Europeans)
22. 호모 하빌리스와 호모 에렉투스는 동시대를 살았다. (Homo habilis Contemporary with Homo erectus)
23. 리키는 원숭이같은 '두개골 1470'을 사람처럼 보이도록 조작했다 : 25년 만에 밝혀진 또 하나의 사기 (Leakey Manipulated His Apelike “Skull 1470” to Look Human)
24. 수백만 년 전의 완전한 사람발자국의 발견? : 두 발자국에 관한 이야기 (Tales of Two Footprints)
25. 사람의 인종 간 차이에서 어떠한 진화도 발견되지 않았다. (No Evolution Found in Human Facial Differences)
26. 50만 년 전(?) 인류는 돌칼을 만들고 장애아를 돌보았다. (Did Early Man Have a Soul?)
27. 호모 에렉투스(150만 년 전)의 발자국은 현대인의 것과 동일했다. (Tracking Human Ancestors)
28. 인류의 열처리 기술은 7~16만 년 전부터 시작됐다? (Fire Technology Began Much Earlier Than Believed)
29. <리뷰> 80만 년(?) 전의 인류는 세분화된 거주 공간을 가지고 있었다. : 그리고 157만 년(?) 전의 유럽인들은 연장을 만들고 있었다. (Cooking Up Human Evolution, Or a Crock?)
 
 
동물들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현명할 수 있다. : 벌, 박쥐, 닭, ...
별의 형성을 관측하고픈 희망 : 항성의 형성은 설명되지 않고, 그...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그랜드 캐니언의 형성 기원에 대...
그랜드 캐니언의 형성 기원에 대...
원숭이도 무심코 돌 도구(석기)...
절벽 붕괴와 장구한 연대라는 위...
4차원으로 작동되고 있는 사람 ...
그랜드캐년이 노아의 홍수에 의해...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생물의 진화적 기원이 불가능한 ...
화성 : 사라져버린 얼굴 형상 (...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