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물이 그에게 창조되되 하늘과 땅에서 보이는 것들과 보이지 않는 것들과 혹은 보좌들이나 주관들이나 정사들이나 권세들이나 만물이 다 그로 말미암고 그를 위하여 창조되었고 [골 1:16]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자연선택 HOME > 자료실 > 자연선택
호랑이는 어떻게 줄무니를 갖게 되었을까? : 모른다.
(How the Tiger Got Its Stripes: Dunno)
CEH

    형태발생(morphogenesis, 호랑이 줄무니 같은 패턴의 형성)에 대한 선도적 가설은 지나치게 단순한 것처럼 보인다는 것이다. 호랑이 줄무니가 주는 의미가 무엇이든 간에, 그것은 발달 생물학자들이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 복잡했다.

Live Science 지는 모르포겐 이론(morphogen theory, 단백질 경사도가 패턴 형성을 조절한다는 설)은 형태발생의 증거를 설명하기에는 불충분하다고 보도했다 :

어떻게 호랑이가 줄무늬를 갖게 되었는지에 대한 수십 년 동안의 설명은 연구자들이 모르포겐 이론이라 불리는 것에 도전함으로써 문제가 되고 있다. 자연이 어떻게 작동하는지를 이해하려고 노력하면서, 연구자들은 결코 아니지만, 이제 과학은 이론적으로 매우 곤란하게 되었다. 

모르포겐 이론은 1950년대와 1960년대의 앨런 튜링(Alan Turing)과 루이스 월퍼트(Lewis Wolpert)의 연구로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초파리의 발달 패턴을 연구한 뉴욕 대학의 연구자들은 단순한 단백질 경사도(protein gradients)로는 충분치 않다는 것을 발견했다. 거기에는 여러 모순된 경사도가 분명 포함되어 있었다 :

달리 말해서, 튜링의 이론과는 반대로, 단백질 하나의 경사도가 종의 각 구성원들에 동일한 몸체를 형성하도록 하는 충분한 힘을 가지고 있지 않다. 그러나 거기에 서로 반하여 작동되는 다양한 경사도들이 있다면, 그 시스템은 정상적 발달을 하도록 충분히 강하게 될 것이다.

연구팀은 그들의 연구가 모르포겐 이론을 반증하는 것으로 믿고 있지는 않지만, 약간의 추가적 개선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

여기에 실험실에서 쉽게 실험될 수 있는 과학적 현상이 있고, 그 현상은 설명되지 않고 있다. 약 50년 이상 받아들여졌던 오래된 이론이, 전 세계 수천의 실험실에서 쉽게 배양되고, 유전적으로 변형된, 단순한 초파리의 패턴 발달을 설명하기에 불충분하다는 것이다. 만약 과학자들이 초파리의 패턴에 대한 설명도 할 수 없다면, 호랑이의 줄무늬, 또는 새들, 나비들, 그리고 많은 포유류들의 놀랍도록 복잡한 줄무늬 패턴들에 대해서 어떻게 설명할 수 있다는 것일까! 배아에서 유전적으로 그리고 발달과정 중에 어떻게 패턴들이 형성되는지를 이해하려고 노력하는 것이 가치 없는 일이라고 말하는 것이 아니다. 중요한 것은, 만약 과학적으로 접근할 수 있고 관측할 수 있는 한 현상이 그들의 이해를 넘어서는 것이라면, 관측 불가능했던 과거에 고도로 복잡한 장기의 기원들에 대해서는 얼마나 이해하지 못하고 있을 것인가? 공룡이 진화하여 새가 되었다는 주장을 듣게 될 때, 당신은 이것을 기억하라


*참조 : How Do Tigers Get Their Stripes? Science Not So Certain Now (2012. 4. 27. LiveScience)
http://www.livescience.com/19967-tigers-stripes-science.html

얼룩말 줄무늬는 파리 쫓으려 진화(?) (연합뉴스. 2012. 2. 10.)
http://news.zum.com/articles/1610052

 

 

출처 : CEH, 2012. 4. 28.
URL : http://crev.info/2012/04/how-the-tiger-got-its-stripes-dunno/
번역자 : 우진희

관련 자료 링크:

1. 수수께끼가 되고 있는 동물들의 현란한 무늬들 (Animal Patterning Keeps Scientists Puzzle-Solving)
2. 나비들은 팀 줄무늬를 통해 진화하는가? (Do Butterflies Evolve Via Team Stripes?)
3. 올챙이의 얼굴은 생체전기적 무늬에 의해서 형성된다. (Tadpole Faces Form by Bioelectric Patterning)
4. 식물 잎의 놀라운 엽맥 패턴 (Leaf Vein Patterns Are Not in Vain)
5. 나비 날개의 경이로운 나노구조 (Butterfly Wings Flash Shiny Optical Tricks)
6. 살아있는 무지개빛은 과학자들을 현혹시키고 있다. (Living Iridescence Dazzles Scientists)
7. 공작새 꼬리에 대한 허튼 소리? : 다윈의 성선택 이론은 실패하고 있다. (Peacock poppycock?)
8. 아름다운 파란색의 딱정벌레, 새, 그리고 나비들 (Blue-t-ful Beetles, Birds, `n Butterflies)
9. 물고기의 색깔은 진화의 힘에 의해서 유도되지 않았다. Fish Colors Not Driven by Evolutionary Forces
 
 
아시아에서 가장 오래된 동굴벽화의 발견으로 당황하고 있는 진화 ...
빅뱅 우주론은 기적을 필요로 한다. : 급팽창 빅뱅이론은 더 큰 문...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창세기 사건들과 관련된 족장들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