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물이 그에게 창조되되 하늘과 땅에서 보이는 것들과 보이지 않는 것들과 혹은 보좌들이나 주관들이나 정사들이나 권세들이나 만물이 다 그로 말미암고 그를 위하여 창조되었고 [골 1:16]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자연선택 HOME > 자료실 > 자연선택
가미카제 애벌레
생존에 불리한 습성은 어떻게 자연선택 되었는가?
(Kamikaze caterpillars)
Carl Wieland

   많은 식물들은 잎을 갉아먹는 곤충에 의해서 공격을 받을 때, 그 곤충을 먹이로 잡아먹는 다른 곤충 종을 불러오기 위해서 화학신호로 작용하는 특수물질을 제조하기 시작한다. 생존하는 데에 이러한 식물의 능력은 명백히 장점을 가진다. 그래서 진화론자들은 이러한 현상은 전적으로 자연선택에 의해서 이루어졌다고 말한다.

그러나 연구자들은 애벌레에 공격을 받는 담배 식물의 경우에서 그러한 이야기와 맞지 않는 이상한 측면을 발견하고서 당황했다.[1] 정상적인 경우에서 그러한 신호 화학물질이 만들어지는 데에는 적어도 몇 시간이 소요된다. 그러나 애벌레를 잡아 먹는 ‘딱부리긴노린재(big-eyed bugs)’라는 곤충은 잎의 손상으로부터 분비되는 화학물질을 거의 즉각적으로 감지한다.[2] 식물에서 분비되는 화학물질은 휘발성 녹엽(green leafy volatiles, GLVs)이라 불려진다. 이들 휘발성 물질은 손상의 원인과 관계없이 잎으로부터 분비된다. 즉 칼로 잘려졌든지, 애벌레가 갉아 먹든지와 관계없이 말이다. 그러나 딱부리긴노린재는 GLVs의 분비가 애벌레에 의해서 원인되었을 때만 몰려온다. 그렇다면 그들은 어떻게 그 차이를 알 수 있는 것일까? 

GLVs는 Z와 E라는 두 종류의 변이체, 또는 '이성질체(isomers)'가 있다.[3] 딱부리긴노린재가 잎의 일반적 손상과 애벌레에 갉아 먹혀 생긴 손상 사이의 차이를 알 수 있게 해주는 것은 Z/E 비율이었다는 것이 실험으로 밝혀졌다. 그렇다면 담배 식물이 딱부리긴노린재를 부르기 위해서 이 비율을 변화시키는 것은 무엇일까? 연구자들은 그것이 식물이 아님을 발견했다. 놀랍게도 애벌레 자신이 그들을 불러 모으는 저녁식사 종을 울리는 것이었다. 그 비율은 애벌레의 침(saliva)에 의해서 변화되고 있었다. 애벌레의 침은 많은 Z-GLVs을 E-GLVs 변환시키고 있었다.

이것은 하나의 수수께끼처럼 보이는 괴이하고 이상한 새로운 관측이었다. 왜냐하면, 자연선택은 생존하지 못하도록 만드는 어떤 것을 제거하는 쪽으로 작동되는 것으로 말해지고 있기 때문이다.


Further Reading
Natural Selection Questions and Answers

References and notes
1.Fields, H., Caterpillars sign their own death warrants, www.sciencemag.org, 26 August 2010.
2.Geocoris spp [plural species].
3.Note for chemistry buffs: Z means that the atoms with the highest atomic number are on the same side of a double bond, from German zusammen = together. E means they are on the opposite side, from entgegen = opposite.
4.A factual, though ultimately non-creative, process—see creation.com/muddy.

 

출처 : Creation 34(4):56, October 2012
URL : http://creation.com/kamikaze-caterpillars
번역자 : 미디어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심지어 박테리아도 황금률을 따르는 것처럼 보인다. : 이타주의적 행동은 적자생존의 진화론과 모순된다. (Even Bacteria Seem to Follow the Golden Rule)
2. 진화론적 비정상인 이타적 진딧물. (Altruistic Aphids, an Evolutionary Anomaly)
3. 진화론자들이 이타적 행동의 진화에 대해 싸우고 있다. (Evo-Giants Battle Over Evo-Love)
4. 이타주의와 공생관계는 진화를 거부한다 (Altruism and Symbiotic Relationships)
5. 자기희생 세포들은 자신을 내어주신 설계자를 증거한다. (Self-sacrificing Cells Demonstrate a Selfless Designer)
6. 약자생존과 폐기되는 성선택 (Survival of the Weakest)
7. 이러한 진화는 다윈주의적 진화가 아니다. (This ‘Evolution’ Is Not Darwinian)
8. 멋진자 생존 또는 친절자 생존? (Survival of the Nicest)
9. 이러한 것들이 다윈이 생각했던 것인가? : 신중자생존, 속자생존, 순간적 진화, 진화적 관심? (Is This What Darwin Had in Mind?)
10. 진화론은 다윈에 역행하여 가고 있다. : 속자교배, 완자생존, 약자생존, 부적자생존? (Evolution Goes Against Darwin)
11. 개는 귀엽게 보이도록 진화했는가? : 귀자생존? (Dogs for Darwin)
12. 우스꽝스러운 물고기들의 진화 이야기 : 해마와 에인절피시 (Fishy Just-So Stories)
13. 도마뱀에서 빠른 진화가 관측되었는가? (Scientists Force Rapid Natural Selection in Lizards)
14. 적자생존은 진화가 아니다. :살충제와 추위 등에 살아남는 것이 진화인가? ('Survival of the fittest' is not evolution)
15. 유물론자들의 과학이 아직까지 설명할 수 없는 것들. : 피자식물과 딱정벌레의 기원, 성선택, 이빨들의 진화, 생명계통수, 암흑에너지... (What Materialist Science Still Can’t Figure Out)
16. 식물 향기가 화분 매개 생물의 행동을 조절한다. (Plant Perfume Manipulates Pollinator Behavior)
17. 말하는 나무와 식물의 향수들 (Of Talking Trees and Plant Perfumes )
18. 숲의 교향곡 (Sylvan symphony) : 식물들은 생존경쟁을 하는 것이 아니라, 서로 돕고 있었다.
19. 전기 발생 생물에 대한 놀라운 사실들 (Shocking Facts About Electric Life)
20. 식물이 전기 신호를 보내고 있다는 충격적 증거! (Shocking Evidence of Electrical Signals in Plants)
21. 식물은 땅속의 ‘곰팡이 인터넷’을 사용하여 통신을 한다. (Plants Use Underground 'Fungal Internet' to Communicate)
22. 말하는 식물들과 비밀 네트워크 (Talking Plants and Secret Networks)
23. 식물의 광합성은 양자물리학을 이용하고 있었다. (Photosynthesis Uses Quantum Physics)
24. 나무들은 아스피린으로 의사전달을 한다. (Trees Communicate With Aspirin)
 
 
아시아에서 가장 오래된 동굴벽화의 발견으로 당황하고 있는 진화 ...
빅뱅 우주론은 기적을 필요로 한다. : 급팽창 빅뱅이론은 더 큰 문...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생물의 진화론적 기원이 불가능한...
창세기 사건들과 관련된 족장들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