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의 처소는 어느 길로 가며 흑암의 처소는 어디냐 [욥기 38:19]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HOME > 자료실 > 주제별
5200만 년(?) 전의 한 딱정벌레는 오늘날과 너무도 유사했다.
: 개미와 공생 관계도 동일했다.
(Amazing Ant Beetle Same Today as Yesterday)
Brian Thomas

   성경에 기록된 고대 역사가 진정 사실이라면, 동물 화석에서 무엇이 발견될 것이 예상되겠는가? ‘전이형태(transitional forms)‘가 결여된, 완전한 신체 디자인을 가진 동물들이 갑자기 출현할 것이 예상되지 않겠는가? 5200만 년 전으로 주장되는 인도산 호박(amber) 내에서 새로 발견된, 개미와 공생하는 특별한 딱정벌레(beetle)는 과거를 들여다 볼 수 있는 창문과, 성경에 근거한 예상을 시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2014. 10. 2. ScienceDaily)

미국 자연사박물관(AMNH)의 연구원인 조셉 파커(Joseph Parker)는 프로토클라비거(Protoclaviger)라 불리는 이러한 종류의 딱정벌레 전문가이다. 그와 그의 동료 데이비드 그리말디(David Grimaldi)는 Current Biology 지에 그들의 발견을 보고하면서, 프로토클라비거는 진정한 전이형태의 화석이라고 말했다.[1] 그들은 썼다. ”프로토클라비거는 아직도 뚜렷한 복부 등판에서 가장 분명한, 이 새로운 몸체의 진화적 발전의 과도기를 보여주고 있다.”[2]

등판(tergites)은 곤충 몸의 부분이다. 그리고 오늘날의 수백 종의 현대 프로토클라비거는 등판을 가지고 있지 않다. 대신, 오늘날의 변이체들은 매끄럽고 단단한 몸체를 가지고 있다. 이것이 진화론적 전이형태라고 주장될 수 있는 것인가? 결국, 이러한 종류의 차이는 유전정보의 감소에 기인한 것일 수 있다. 그리고 이 딱정벌레의 기본적인 몸체 형태는 오늘날의 변종들과 동일하다.[3] 그 화석은 클라비제리테(Clavigeritae) 과로 분류되는 오늘날의 개미사랑 딱정벌레(ant-loving beetles)와 너무도 유사하여, 쉽게 식별될 수 있었다. 

이들 1~3mm 정도 밖에 되지 않은 작은 크기의 개미사랑 딱정벌레는 개미군 동물(myrmecophile animals)의 하나로서 개미굴에 함께 거주하며, 밀접한 공생관계를 형성하는 동물들 중 하나이다. 곤충학자들은 이들 딱정벌레들이 어떤 전략으로 개미 집단 내에서 살아가는지를 지금도 연구 중이다. AMNH 언론 보도는 알려진 몇 가지 전략을 기술하고 있었다. 개미사랑 딱정벌레는 일개미로부터 액체 먹이를 받아먹도록 설계된 특별한 입 부분을 실제로 가지고 있다. 개미사랑 딱정벌레는 그들의 몸 전체에 기름 분비물(oily secretions)을 분비하는 특별한 분비샘(glands)들을 가지고 있다.[1] 모상체(trichomes)라 불리는 머리카락 같은 돌기 다발은 기름 분비물을 바깥쪽으로 나른다. 그리고 집단 내의 개미들은 지속적으로 이들 지성의 분비물로 젖은 모상체를 채취한다. 이들 모상체 중 두 개는 뒤를 향한 뿔처럼 튀어나와 있는데, 개미의 입에 딱 맞는 크기를 가지고 있다.

화석 딱정벌레도 오늘날의 딱정벌레와 똑같은 모상체를 가지고 있었다. AMNH는 ”그들의 몸체는 현대의 클라비제리테 딱정벌레와 매우 유사하다”는 것을 인정했다. 하지만 프로토클라비거는 복부에 등판(tergites)을 가지고 있으며, 따라서 전이형태임에 틀림없다고 쓰고 있었다.[4]
 
그러나 전이형태는 분명한 전이적 특성을 가지고 있어야만 한다. 가령 개미사랑 딱정벌레의 몸체에 (아직 진화되지 않아) 모상체가 없는 형태 같은 것 말이다. 나뉘어진 복부와 매끄러운 복부 사이의 전이형태는 무엇일까? 대신 오늘날의 딱정벌레와 화석 딱정벌레는 모양, 크기, 및 개미 집단 내에서 살아가는 독특한 특성 등 모두가 동일했다.

개미사랑 딱정벌레로 쉽게 확인될 수 있는 이 화석 딱정벌레는 고대 개미집단 내에서 살아가는 데에 필요한 모든 것을 이미 갖추고 있었다. 프로토클라비거는 하나님이 동물들을 창조하셨다면 예상될 수 있는, 잘 설계된 몸체 형태의 전형적인 사례 중 하나이다. 또한 그것은 살아있는 종류와 너무도 유사해서, 진화적 전이형태로 주장될 수 없는 화석 사례가 되고 있는 것이다. 
 

References

1.Snyder, K. 52-Million-Year-Old Amber Preserves 'Ant-Loving' Beetle. American Museum of Natural History press release. Posted October 2, 2014, accessed December 4, 2014.
2.Parker, J., and D. Grimaldi. Specialized Myrmecophily at the Ecological Dawn of Modern Ants. Current Biology. 24 (20): 2428-2434.
3.While a small change to most genes does not produce a difference in body shape, a small change in certain critical genes like the Hox gene can produce dramatic effects to insect bodies.
4.The full quote including context reads, 'Although its body is very similar to modern Clavigeritae beetles, with two stark, hook-like trichomes, some of its characteristics are clearly more primitive. For example, Protoclaviger's abdominal segments are still distinct, whereas in modern beetles they are fused together into a single shieldlike segment.'

 

*관련기사 : 딱정벌레의 개미 짝사랑은 ‘5천만년’ 전부터…증거 발견 (2014. 10. 3. 나우뉴스)
http://nownews.seoul.co.kr/news/newsView.php?id=20141003601024

 

출처 : ICR News, 2014. 12. 18.
URL : http://www.icr.org/article/8514
번역자 : 미디어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딱정벌레들은 공룡과 함께 살았다. : 2억5천만 년(?) 전으로 올라간 딱정벌레들의 출현 연대 (Beetles and Dinos Living Together)
2. 5천만 년 전(?) 딱정벌레 화석에 남겨져 있는 색깔 자국 (Fossil Beetle Leaves Color Imprint)
3. 60만 년 전(?) 딱정벌레 날개에 아직도 남아있는 광택. (Incredible Preservation of Beetle Wings Found)
4. 세계에서 가장 힘 센 생물체에 숨겨진 미스터리 : 습도에 반응하여 색깔을 변화시키는 헤라클레스 딱정벌레 (Mystery Behind the Strongest Creature in the World)
5. 유물론자들의 과학이 아직까지 설명할 수 없는 것들. : 피자식물과 딱정벌레의 기원, 성선택, 이빨들의 진화, 생명계통수, 암흑에너지... (What Materialist Science Still Can’t Figure Out)
6. 초기 딱정벌레는 화학무기를 가지고 있었다. (Early Beetle Was Armed)
7. 놀라운 보석 딱정벌레 (The Amazing Jewel Beetle)
8. 딱정벌레, 진화론자들을 어리석게 보이도록 만드는 것 (Beetles, Things That Make Evolutionists Look Stupid)
9. 개, 올빼미, 딱정벌레를 모방하라 : 생체모방공학은 우리의 삶을 증진시킬 것이다. (Make Like a Dog, Owl, or Beetle : How Biomimetics Will Improve Our Lives)
10. 호박 속 곤충에 숨겨진 미스터리 (Amber Alert: New Discoveries in Old Sap)
11. 검투사: 멸종됐다는 4천5백만 년 전 곤충이 살아서 발견되었다! 그리고 호박 화석의 미스터리. (Gladiator : an ‘extinct’ insect is found alive and the amber mystery)
12. 1억 년(?) 전에 수분을 하던 곤충의 발견 (First Ever Record of Insect Pollination from 100 Million-Years Ago)
13. 곤충의 미세구조까지 남아있는 호박이 5천만 년 전의 것이라고? : 그리고 1억 년 동안 분리된 인도 대륙에서 진화는 없었다. (Cache of Amber in India Looks Young)
14. 4천4백만 년(?) 전의 이에 진화는 없었다. (A lousy story)
15. 현대적 모습의 2억3천만 년 전(?) 진드기. : 심지어 호박 속 아메바도 동일한 모습이었다. (Why Do Creatures in Ancient Amber Look So Modern?)
16. 잠자리는 공룡보다 일찍 출현했는가? (Did Dragonflies Really Predate Dinosaurs?)
17. 놀랍도록 잘 보존된 1억6천5백만 년(?) 전의 거미 화석 (Stunningly Preserved 165-Million-Year-Old Spider Fossil Found)
18. 호박 속에서 발견된 1억4천만 년(?) 전의 거미줄 (Scientist Says He Found the Oldest Spider Web)
19. 가장 초기(3억년 전)의 거미는 이미 거미줄을 짤 수 있었다 (Earliest Spiders Already Were Skilled Weavers)
20. 놀라운 곡예비행 - 잠자리 : 이들은 수억 년(?) 전부터 동일하다 (Astonishing acrobatics - dragonflies)
21. 벌레들은 5억2천만 년(?) 동안 진화하지 않았다 (Worms Didn't Evolve for 520 Million Years)
22. 현대적 모습의 '살아있는 화석' 벌새와 절지동물 : 3천만 년(?) 전 화석벌새와 5억5백만 년(?) 전 탈피 도중의 절지동물 (Fossil Hummingbird, Arthropod Look Modern)
23. 최고로 정교한 3억 년 전(?) 바퀴벌레 화석이 발견되었다 (Fossil Cockroach Found in Exquisite Detail)
24. 1천5백만 년 전(?) 멸종된 개미가 살아서 발견되었다! (Fossil ant found alive!)
25. 병정 개미는 1억 년(?) 동안 진화하지 않았다 (Army Ants Haven't Evolved for 100 Million Years)
 
 
“외계인의 침입: 속임수를 폭로하다” 영화가 개봉된다. (Alien I...
수백 개의 익룡 알들이 홍수 퇴적물에서 발견되었다. (Amazing Fos...
<리뷰>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호박 내로 생물이 포획되는 과정...
전 지구적 대홍수, 격변적 판구...
“화학적 진화”의 관점에서 본 ...
우리는 우주의 어디에 위치하는가...
양자화 된 적색편이 값은 우리...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생물의 진화적 기원이 불가능한 ...
다이아몬드 내의 방사성탄소는 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