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알지 못하였느냐 듣지 못하였느냐 영원하신 하나님 여호와, 땅 끝까지 창조하신 자는 피곤치 아니하시며 곤비치 아니하시며 명철이 한이 없으시며 [사 40:28]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그랜드캐년 HOME > 자료실 > 그랜드캐년
<리뷰> 서로 교차되어 있는 장구한 시간들.
그랜드 캐년에는 1억년이 넘는 지층들이 서로 교대로 놓여있다.
(Inter-Bedded Eons)
Bible.ca

   그랜드 캐년에는 수억 년 후에 쌓였다는 지층들이 서로 교대로 끼여서(inter-bedded) 발견된다. 이것은 지질주상도가 말하고 있는 지질시대라는 구조가 불가능함을 의미한다.

무아브(Muav) 석회암은 그랜드 캐년의 바닥 부근에 엄청나게 두꺼운 퇴적층을 이루며 놓여 있다. 이 회색의 지층은 지층 속에 캄브리아기 화석들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캄브리아기로 확인되어 알려져 있다. 캄브리아기 지층에서 발견되는 생물체들은 대양의 바닥에 살던 것들이다. 이 지층 암석들은 대양의 바닥 환경을 가리키고 있다. 진화론자들은 캄브리아기 암석은 5~6억 년 전에 생성되었다고 믿고 있다.       

레드월(Redwall) 석회암(실제는 회색이나 위층에 놓여진 점토(clay)에 의해 물들어 붉은 색을 띰)은 무아브 석회암 꼭대기에 놓여서 발견된다. 레드월 석회암은 미시시피기로 확인되었다. 왜냐하면 미시시피기의 화석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미시시피기 지층에서 발견되는 생물체들은 대양 깊은 곳에서 살지 않는 것들이다. 그들은 얕은 바다의 높은 위치에서 사는 것들이다. 진화론자들은 미시시피기는 캄브리아기 이후 1억5천만 년 이상이 지난 시기로 믿고 있다.     

그러나 한 지층이 다른 지층 바로 위에 직접 놓여 있다는 것에 주목하기 바란다. 이곳에는, 두 지층 사이에 있어야만할 1억5천만 년 이상의 시간들이 사라져 버렸다. 그 설명은 '침식(erosion)' 이다. 그러나 접촉면을 살펴보라. 접촉면은 캐년을 따라 수평으로 칼로 자른 듯이 똑바로 달리고 있다. 침식은 이와 같이 일어날 수 없다. 특히 2억 년 정도의 광대한 기간에서는 더더욱 아니다.    

그런데 이것보다도 더욱 진화론자들을 최악으로 심각하게 만드는 것이 있다. 그것은 두 지층 사이의 접촉면을 조사하였을 때, 두 지층이 서로 교대로, 즉 무아브, 레드월, 무아브, 레드월, 무아브, 레드월... 로 섞여서 나타난다. 두 지층이 교차되어(interbedded) 있는 것이다! 지질학자들은 교차된 지층은 동시에 퇴적된 것이라고 300년 이상 동안 가르쳐 오고 있다. 이 두 지층 사이에 수 천만 년의 시간이 흐르지 않았음이 분명하다.

수억 수천만 년 동안에 걸쳐 진화한 수많은 형태의 생물체들을 시대별로 나누어 암석 지층으로 묘사한, 지질주상도(Geologic Column)라 불리는 추상적인 개념은 수많은 교과서에 아름답게 그려져서 설명되고 있다. 지질주상도에 의하면 캄브리아기는 5억 년 전에 끝나고, 미시시피기는 3억4천5백만 년 전에 시작된다. 그러나 당신은 여기에서 이들 두 시대의 지층이 함께 서로 교차되어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이것은 이러한 (지질주상도에 관한) 이야기가 사실이 아님을 말하고 있다. 당신은 당신의 눈을 믿거나, 두 지층 사이에 수억 년이 흘렀다는 것을 가정하는 거짓말을 믿거나 둘 중에 하나이다. 당신이 둘 다 믿을 수는 없다.   

 

 

 

 

 

 

 

 

출처 : Bible.ca
URL : http://www.bible.ca/tracks/grand-canyon-interbedding.htm
번역자 : IT사역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퇴적 지층 사이의 간격들 1 (Those Gaps in the Sedimentary Layers 1)
2. 퇴적 지층 사이의 간격들 2 (Those Gaps in the Sedimentary Layers 2)
3. 수천만 년씩 왔다갔다 하는 그랜드 캐년의 나이 (Grand Canyon Age Estimates Fluctuate Wildly)
4. 그랜드 캐년 : 진화론과 창조론의 대결장이 되고 있는가? (Grand Canyon Still an Unsolved Puzzle)
5. 그랜드 캐년에서 창조론과 진화론의 대결 : 뉴욕 타임즈 기자의 탐사여행 보고 Creation-Evolution Contest in Grand Canyon : New York Times Prints Eyewitness Report
6. 그랜드 캐년의 새로 조정된 나이. : 7천만 년, 5백만 년, 이제는 72만 년 전에 형성되었다? (Who Knows the Age of Grand Canyon?)
7. 그랜드 캐년, 진화론자들을 어리석게 보이도록 만드는 것 (The Grand Canyon, Things That Make Evolutionists Look Stupid)
8. 그랜드 캐년은 어떻게 형성되었는가? (1부)
9. 그랜드 캐년은 어떻게 형성되었는가? (2부)
10. 그랜드 캐년의 기념비 계곡 (Monument Valley)
11. 그랜드 캐년의 지층은 지질시대가 허구임을 보여준다. (Grand Canyon strata show geologic time is imaginary)
12. 그랜드 캐년의 새로운 발견 : 2000년 9월, Science News도 빠른 침식을 인정하였다 (Grand Canyon Breakthrough)
13. 그랜드 캐년의 석회암은 고요하고 평온한 바다에서 퇴적되었는가? (Were Grand Canyon Limestones Deposited By Calm And Placid Seas?)
14. 급격히 매몰된 수십억의 나우틸로이드가 그랜드 캐년에서 발견되었다 (Billions of Nautiloids Found Buried Suddenly in Grand Canyon)
15. 그랜드 캐년의 전설 (Grand Canyon Legend) : 그랜드 캐년 협곡에 살고 있는 하바수파이 인디언들의 전설
16. 그랜드 캐년의 최근의 격변적인 형성 (The Recent, Catastrophic Formation of the Grand Canyon)
17. 그랜드 캐년 (The Grand Canyon)
18. 3일 만에 생겨난 텍사스 주의 한 협곡 (Texas Canyon Was a Geological Rush Job)
19. 협곡들은 빠른 홍수물에 의해서 형성되었다 (Gorges Formed by Rapid Flooding)
20. 그랜드 캐년의 지층 암석들 (Rocks in the Grand Canyon)
21. <리뷰> 6일 만에 생겨난 협곡! (A canyon in six days!)
22. 그랜드 캐년의 암석들에 대한 방사성 동위원소 연대측정 (Radioisotope dating of rocks in the Grand Canyon)
23. 그랜드 캐년 암석에 대한 방사성 동위원소 연대측정 : 오래된 연대 지질학의 또 하나의 압도적인 실패 (Radioisotope Dating of Grand Canyon Rocks)
24. <리뷰>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Geologic Evidences for the Genesis Flood)
25. 암석 지층들은 부서짐 없이 습곡되어 있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6. (Rock Layers Folded, Not Fractured)
26. <리뷰> 대륙을 횡단하는 퇴적 지층들 : 빠르게 쌓여진 퇴적층들이 광대한 지역에 걸쳐 확장되어 있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3 (Transcontinental Rock Layers :Rapidly deposited sediment layers spread across vast areas)
27. 진흙 퇴적 실험은 오랜 지질학적 신념을 뒤엎어버렸다. : 이암 퇴적층들의 이전 모든 해석들에 대한 근본적인 재평가를 요구한다. (Mud experiments overturn long-held geological beliefs : A call for a radical reappraisal of all previous interpretations of mudstone deposits)
28. 빠른 물 흐름에서 퇴적된 진흙 : 이암 형성에 관한 동일과정설적 설명은 틀렸다. (As Waters Clear, Scientists Seek to End a Muddy Debate)
29. 느리고 점진적인 침식은 없었다. 평탄하게 이어진 지층 경계면들은 장구한 시간 간격을 거부한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5 (No Slow and Gradual Erosion)
30. 지질주상도는 많은 예외들을 가지는 전 지구적 홍수의 일반적 순서이다. (The geological column is a general Flood order with many exceptions)
31. 북미 대륙의 지질학은 완전히 틀렸다. (North American Geology All Wrong)
32. 큰 깊음의 샘들, 노아 홍수, 그리고 거대층연속체들 (Fountains of the Deep)
33. 거대층연속체들과 전 지구적 홍수 (Grappling with Megasequences)
34. 아프리카와 북미 대륙에 서로 유사한 거대한 퇴적지층들 : 한 번의 전 지구적 홍수에 대한 강력한 증거 (Reading African Strata)
35. <리뷰> 대륙에 발생되어 있는 대규모의 거대한 침식은 대홍수가 휩쓸고 간 증거이다. (Massive erosion of continents demonstrates Flood runoff)
36. 광대한 대륙을 뒤덮고 있는 퇴적층 담요 : 전 지구적 대홍수의 증거 (Sedimentary blankets: Visual evidence for vast continental flooding)
37. 창세기 홍수의 강력한 증거인 평탄한 지표면 (It’s plain to see : Flat land surfaces are strong evidence for the Genesis Flood)
38. 생물이 자신의 살고 있는 곳에서 발견되는 이유는? : 동식물의 생물지리학적 분포와 전 지구적 대홍수 (Plants and animals around the world. Why are they found where they are?)
39. 창세기 홍수와 노아의 방주 사실인가? 허구인가? (2) (The Genesis Flood and Noah’s Ark. Fact or fiction?)
40. 윌페나 파운드의 장엄한 지형 : 노아의 홍수 대격변은 이것을 어떻게 설명하는가? (The awesome wonder of Wilpena Pound, Australia. How the cataclysm of Noah’s Flood explains it.)
41. 지형학은 노아 홍수의 풍부한 증거들을 제공한다. : 산, 평탄면, 도상구릉, 표석, 수극, 해저협곡의 기원 (Geomorphology provides multiple evidences for the global flood)
42. 퇴적지층 사이의 ‘평탄한 간격’들은 진화론적 장구한 지질연대 개념에 도전한다. (‘Flat gaps’ in sedimentary rock layers challenge long geologic ages)
43. 그랜드 캐니언의 구불구불한 협곡은 노아 홍수를 부정하는가? : 후퇴하는 노아 홍수의 물로 설명되는 말굽협곡. (Horse Shoe Bend, Arizona Carved by the receding waters of Noah’s Flood)
44. 그랜드캐년이 노아의 홍수에 의해서 형성되었다고 보는 이유
45. 그랜드 캐니언의 형성 기원에 대한 “물러가는 홍수 시나리오” 1 (A receding Flood scenario for the origin of the Grand Canyon)
46. 그랜드 캐니언의 형성 기원에 대한 “물러가는 홍수 시나리오” 2 (A receding Flood scenario for the origin of the Grand Canyon)
 
 
포유류가 공룡을 먹었을 수도 있었다. : 강력한 포식자였던 백악기...
계속 발견되는 인체의 경이로움과 사람 발자국들로부터 진화론자들...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그랜드 캐니언의 형성 기원에 대...
그랜드 캐니언의 형성 기원에 대...
원숭이도 무심코 돌 도구(석기)...
절벽 붕괴와 장구한 연대라는 위...
4차원으로 작동되고 있는 사람 ...
그랜드캐년이 노아의 홍수에 의해...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생물의 진화적 기원이 불가능한 ...
화성 : 사라져버린 얼굴 형상 (...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