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주여 태초에 주께서 땅의 기초를 두셨으며 하늘도 주의 손으로 지으신바라 [히브리서 1:10]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HOME > 자료실 > 주제별
쥬라기 월드가 실제라면?
: 살아있는 공룡이 발견된다면, 진화론자들의 반응은 어떨까?
(A Real Jurassic World?)
Brian Thomas

    최근에 개봉된 스릴 넘치는 영화 ‘쥬라기 월드(Jurassic World)‘는 멸종된 공룡의 부활, 유전자 조작으로 설계된 공룡, 철분이 공룡의 DNA를 어떻게든 보존했다는...등 가상의 아이디어로 구성되어 있다. 그러나 과학자들에 의해서, 실제로 공룡이 지금도 살아있다는 것이 밝혀진다면, 세상 사람들은 어떻게 반응할까?

1980년과 1981년에 시카고 대학의 생물학자였던 로이 맥칼(Roy Mackal)과 그의 동료들은 거대한 동물의 목격담을 조사하기 위해서, 아프리카 콩고(Congo)의 거대한 리코울라 늪지(Likouala Swamp)를 탐사했다. 원주민들에 의하면, 공룡과 같은 괴물이 한적하고 깊은 물 근처에 숨어있다는 것이다.

아프리카의 작은 부족 사냥꾼들은 맥칼 팀에게 모켈레-므벰베(Mokele-mbembe)라 불리는 생물에 대해서 설명해주었다. 분명 그 거대한 파충류는 하마가 먹는 것처럼, 강둑에 있는 말롬보(malombo) 식물을 먹는다. 맥칼은 그들에게 친근한 정글 동물들을 포함하여 용각류(sauropod) 공룡의 그림들을 보여주면서, 그들에게 모켈레-므벰베를 확인해줄 것을 요청했다. 원주민들은 한 용각류 공룡을 지적했다.

맥칼은 전설적인 괴물의 확실한 과학적 증거를 얻지 못하고, 간접적인 증거만을 얻었을 뿐이었다.[1] 다른 탐험가들은 오지의 열대림에 공룡이 살아있는지에 대한 탐사를 계속해왔다.

‘창세기 공원(Genesis Park)’의 데이브 웨첼(Dave Woetzel)은 파푸아뉴기니(Papua New Guinea)에서 비슷한 연구를 수행해오고 있다. 정글에 살고 있는 그곳 부족민들은 생계를 위해서 멀리까지 나아가 사냥을 하고 있었다. 그들은 공룡을 본 적이 있었을까? 웨첼은 Creation Matters(Creation Research Society의 잡지) 지에 자신들의 연구 일부를 요약 보고했다. 머레이 호수(Lake Murray)의 후미진 곳에서 보고되지 않은 ”3.6​​~4.5m 높이의 거대한 파충류가 선채로 걸어가는 것”을 목격했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을 찾는 일은 어렵지 않다고 그는 말했다.[2] 사냥꾼들은 그 생물은 꼬리를 가지고 수영을 하며, 물고기들을 먹는데, 아마도 악어와 유사하다고 말했다.

ICR News는 웨첼에게 파푸아뉴기니의 다음 탐사에서는, 쥬라기 월드의 소년들처럼 유리-버블 차량(glass-bubble vehicles)을 사용할 계획은 없는지를 농담으로 물어보았다. 그는 이메일을 통해 대답했다. ”오우, 그것도 좋겠군요. 저는 드론(drone, 무인비행체) 촬영을 계획하고 있었어요!” 자이로스피어(gyrospheres)라 불리는 차량은 영화 속의 상상이다. 그러나 공룡은 먼 외딴 지역에서 아직 살아있을 수 있다.[3]

성경적 창조론을 믿는 사람들은 살아있는 공룡의 발견은 하나님이 단지 수천 년 전인 창조주간에 공룡과 사람을 창조하셨다는 견해가 옳았음을 지지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공룡이 몇 천만 년 전이 아니라, 사람과 동시대를 살았기 때문에, 공룡이 오늘날 발견된다 할지라도 놀라지 않을 것이다.

반면에, 공룡이 살아있다는 것이 발견되다 하더라도, 진화론의 붕괴는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6천5백만 년 전에 공룡들이 멸종했다고 철저히 믿고 있지만, 살아있는 공룡이 발견될 경우에, 그들은 공룡도 하나의 살아있는 화석(living fossil)으로 간주해버릴 것이다. 그것이 로이 맥칼이 진화생물학자임에도 살아있는 공룡을 발견하기 위해서 콩고 탐사를 실시했던 이유이다. 그리고 그것이 울레미 소나무(Wollemi pine, 6500만년 전에 멸종됐다고 말해지던)라는 ‘공룡 나무(dinosaur plant)’가 호주 시드니의 먼 지역에서 살아있는 채로 발견되었을 때, 진화론자들이 보였던 반응이다.[4]

울레미 소나무가 살아있는 것이 발견되기 이전까지, 고생물학자들은 어떤 암석지층을 ”파충류의 시대”로 분류하는 데에 있어서 공룡 화석처럼 울레미 화석을 사용했었다. 울레미 소나무가 살아있는 것이 발견된 이후에, 그렇게 분류된 지층들의 지질시대는 철회되어야만 했다. 그러나 그렇게 되지 않았다. 그리고 진화론 신봉자들은 그 나무는 수천만 년 동안 조금도 변하지 않은 ‘살아있는 화석’이라고 설명하면서, 그들의 믿음 체계 안으로 울레미 소나무를 꿰어 맞춰버렸던 것이었다.[3] 

진화론자들은 누군가가 살아있는 공룡을 발견한다 할지라도, 이와 동일하게 말하면서 넘어갈 것이다. (그리고 공룡 뼈나 공룡발자국이 나온 지층들은 지표면에 있다하더라도 모두 중생대 지층으로 분류됐었지만, 공룡이 살아서 발견된다하더라도 그대로 중생대 지층으로 남아있을 것이다). 결국 작은 사실 하나로 멋진 상상의 이야기를 만들어낸 쥬라기 월드처럼 말이다.


References

1.Mackal, R. P. 1987. A Living Dinosaur? Lieden, Netherlands: E. J. Brill Academic Publishers.
2.Woetzel, D. 2015. The Cryptid of Lake Murray—a Living Theropod? Creation Matters. 20 (3): 2-3.
3.Researchers have long experimented with gyrosphere prototypes, but nothing as large or advanced as the fictional ones in the movie.
4.Woodford, J. Tree Chic. Sydney Morning Herald. Posted on wollemipine.com May 4, 1995, accessed July 1, 2015.

Related Articles
Mokele-mbembe: a living dinosaur?
Theropod and sauropod dinosaurs sighted in PNG?
More ‘dino’ sightings in Papua New Guinea

 

*뼈는 먹고 알은 팔고…中 공룡 화석 도둑질  (2015. 8. 11. SBS뉴스, 동영상)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3117239

 

출처 : ICR News, 2015. 8. 4.
URL : http://www.icr.org/article/8922
번역자 : 미디어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콩고 공룡을 찾아서 : 살아있는 공룡 모켈레 므벰베 탐사기 (In Search of the Congo Dinosaur)
2. 모켈레 므벰베, 살아 있는 공룡! (Mokele-Mbembe, The Living Dinosaur!)
3. 살아있는 공룡이 목격되었다! : 파푸아 뉴기니에서 목격된 수각류와 용각류 공룡들? (Theropod and sauropod dinosaurs sighted in PNG?)
4.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1 (update) : 벽화나 예술품에 그려져 있는 공룡
5.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2 : 공룡과 인간의 발자국이 함께 발견되다
6.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3 - 세계 도처에서 전해져 오고 있는 공룡에 관한 이야기들
7.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4 - 최근에 발견된 공룡의 사체와 모습들
8.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5 : youtube 동영상
9. 공룡과 사람이 함께 살았다는 방대한 자료들을 모아놓은 웹사이트 소개.
10. 울레미 소나무 : 살아있는 화석 & 진화론적 수수께끼 (Wollemia nobilis : A Living Fossil and Evolutionary Enigma)
11. 살아있는 공룡의 발견에 비교되는 쥐라기 울레미 소나무(Wollemi pine)의 발견 (Sensational Australian tree … like 'finding a live dinosaur')
12. 화석기록에서 수천만 년을 사라졌다가 나타난 생물들 : 실러캔스, 울레미 소나무, 네오필리나 (Fossils : Missing, Missing, Missing)
13. 살아있는 화석 : 실러캔스 (The Living Fossils : Coelacanths)
14. 살아있는 화석 실러캔스의 계속되는 놀라움 : 4억 년(?) 동안 극도로 느린 변이 속도. (Lobe-Finned Fish Supplies Surprises)
15. 공룡보다 더 오래된 고대 동물, 큰도마뱀(투아타라) : 2억1천만 년(?) 전의 모습 그대로 뉴질랜드에 살아 있었다. (More ancient than the dinosaurs, The Tuatara)
16. 나사로야 나오라! : 살아있는 화석 설치류의 부활 (Lazarus, Come Forth : Living Fossils Rise from the Dead)
17. 공룡 뼈에서 적혈구와 연부조직이 또 다시 발견되었다! (More Dino Blood Found: Evolutionists in Denial)
18. 철이 공룡 화석의 단백질을 수천만 년 동안 보존했는가? : 공룡 뼈의 연부조직을 설명해보려는 주장의 문제점. (Can Iron Preserve Fossil Proteins for Eons?)
19. 공룡 알 화석에 아직도 남아있는 청록색의 색깔 (Colorful Dinosaur Eggs Challenge Deep Time)
20. 공룡 뼈에서 방사성탄소(C-14)가 또 다시 발견되었다! : 수억 수천만 년의 화석 연대와 지질시대가 붕괴되고 있다. (Carbon-14 Found in Dinosaur Bone)
21. 공룡 뼈에 대한 방사성탄소(C-14) 연대측정이 실시됐다. : 22,000~39,000년의 측정 결과는 공개되지 못했다! (Radiocarbon in dino bones : International conference result censored)
22. 7천만 년 전으로 주장되는 모사사우루스의 연부조직에 대한 놀라운 방사성탄소 연대측정 결과. (Carbon Dating of '70 Million Year Old' Mosasaur Soft Tissues Yields Surprising Results)
23. 중국의 한 화석무덤에서 발견된 2만여 개의 화석들 중 1만개 이상이 연부조직을 포함하는 완전한 상태로 발견되었다! (Soft Tissue Fossil Treasure Trove Found in China)
24. 세계에서 가장 큰 공룡 화석무덤들이 중국에서 발견되었다. (World’s Largest Dino Graveyard Found)
25. 먹을 수 있는 1억9천만 년 전의 공룡알? : 초기 쥐라기의 공룡알 화석에 아직도 남아있는 유기물질 (The Incredible, Edible '190 Million-Year-Old Egg')
26. 공룡 연부조직의 발견으로 인한 20년 간의 동요 : 화석에서 나는 냄새는 보고될 수 없었다. (Double-decade dinosaur disquiet)
27. 개가 냄새로 화석을 찾아낼 수 있는 이유는? : 냄새가 나는 화석이 수백만 년 전의 것일 수 있을까? (Can This Dog Sniff Out Fossils?)
28. 중국인들은 공룡 뼈를 고아 먹고 있었다. 8500만 년 전의 공룡 뼈를 끓이면 설렁탕이 된다? (Chinese Eat Dragon Bone for Health)
29.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6 : 그림, 문헌, 암벽화, 예술품에 등장하는 나는 용은 익룡이었다! (Dragon Tale... The Pterosaur as Dragon) <웹사이트 http://s8int.com의 자료 발췌>
30.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7 : 중국과 아시아의 그림, 조각, 예술품에 등장하는 공룡! (Dinosaurs in Literature, Art & History) <웹사이트 s8int.com, genesispark.com 발췌>
31.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8 : 유럽의 역사와 예술품에 등장하는 용은 공룡이었다! (Dinosaurs in Literature, Art & History of Europe) <웹사이트genesispark.com, s8int.com, 발췌>
32.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9 : 아프리카와 아메리카의 역사, 그림, 예술품에 등장하는 공룡! (Dinosaurs in Literature, Art & History of Africa and America) <웹사이트 genesispark.com, s8int.com, 발췌>
 
 
일부 정크 DNA는 컴퓨터 메모리처럼 기능하는 것으로 보인다. (Some...
공룡 발자국과 포유류 발자국이 함께 발견되었다. (Dinosaur and ...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생물의 진화적 기원이 불가능한 ...
다이아몬드 내의 방사성탄소는 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