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알지 못하였느냐 듣지 못하였느냐 영원하신 하나님 여호와, 땅 끝까지 창조하신 자는 피곤치 아니하시며 곤비치 아니하시며 명철이 한이 없으시며 [사 40:28]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살아있는 화석 HOME > 자료실 > 살아있는 화석
호주 심해에서 발견된 살아있는 화석들
: 앵무조개, 해백합, 덴드로그래마...
(Living Fossils Found off Australia's Coast)
Brian Thomas

    심해 탐사(Deep Down Under) 프로젝트는 깊은 바다 속에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화석들과 섬뜩하게 비슷한 살아있는 생물들을 탐사하고 있다.[1] 심해 연구팀은 원격조정 잠수정(remotely operated vehicle, ROV)을 사용하여, 호주 퀸즐랜드 해안의 오스프레이 산호초(Osprey Reef) 주변의 생물들을 탐사했다. 그들은 해안에서 멀리 떨어진 장소에서, 장구한 시간 전에 살았던 것으로 알려진 동물들을 포함하여, 몇몇 놀라운 발견을 했다.

브레멘 대학의 해양환경과학 센터에서 제공한 원격조정 잠수정은 그 지역에 사는 기괴한 바다생물들의 사진을 찍으며, 동영상을 촬영하였다. 호주 제임스쿡 대학의 해양지질학자인 로빈 베어맨(Robin Beaman)도 연구에 참여했다. 그는 호주 ABC 방송에서 말했다. ”우리는 오직 타히티(Tahiti)에서만 발견되고 있던 산호초 물고기(coral reef fish)를 발견했다.”[2]

무인 잠수정은 또한 물고기 사체를 청소하는, 아름다운 곡선의 껍질을 가지는 앵무조개(nautilus)를 촬영했다. 이들은 진화론에서 5억 년 전으로 주장되는, 가장 낮은 일부 퇴적지층에서 발견되고 있는 것과 거의 동일한 화석 껍질을 가지고 있다.

무인 잠수정은 또한 심해 바닥에서 살아있는 해백합(sea lily, crinoids, 바다나리)을 촬영했다. 이 놀라운 생물은 긴 줄​​기의 상단에 부착되어 있는 다섯 개의 팬 모양의 확장된 부분으로부터 영양분을 흡수한다. 캄브리아기를 포함하여, 많은 지질시대의 지층들에는 이 바다백합의 줄기(stems)들이 화석으로 발견된다. 그 모양은 작은 구명튜브 사탕(lifesavers candies)을 쌓아놓은 것처럼 보인다.

캄브리아기 퇴적층에 대한 진화론적 시간은 4.85억 ~ 5.41억 년으로 추정하고 있다. 따라서 이들 퇴적층 내에 들어있는 앵무조개나 해백합과 같은 화석생물들은 그러한 장구한 시간 전에도 살았던 동물이라는 것이다. 어떻게 앵무조개와 해백합(바다나리)은 5억 년 이상 동안이나 진화하지 못하고 동일한 모습으로 남아있는 것일까? 

2014년에 별도의 연구팀은 호주 해안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서, 이상하게 생긴 버섯과 비슷한 새로운 해저생물을 발견했다. 덴드로그래마(Dendrogramma)로 불려지는 이 생물은 캄브리아기 지층 아래에서 발견되었던 화석을 닮았다. 따라서 그 생물은 캄브리아기 이전의 생물로 보인다.[3]

베어맨은 ABC에서 말했다. ”이들은 좋은 안정적인 환경에서 살아왔기 때문에, 장구한 시간 동안 존재해왔던 잔류동물(relict animals)이다.”[2] 격렬한 바다표면에 존재하는 폭풍은 생물들의 생존에 끊임없는 도전을 요구하고, 한 종류의 생물이 다른 종류의 생물로 진화하는 데에 필요한 동력을 제공할 수 있다. 아마도, 바다 깊은 곳의 온화하고 고요한 곳은 장구한 시간 동안 한 종류의 생물이 다른 종류로 진화하는 것을 방해했을 수 있다.

그러나 진화론적 지질학은 캄브리아기 지층이 퇴적된 이후, 대양 바닥은 수억 년 동안 완전히 뒤바뀌어졌음을 가르치고 있다.[4] 그래서, 심지어 진화론적 역사에 의해서도, 오래 전의 대양 바닥은 오늘날 볼 수 있는 ”좋은 안정적인 환경”이 아니었다. 대양저는 이동하고, 섭입되고, 두꺼워지고, 평탄해지고, 미끄러지고, 둔화되고, 융기하고, 침강했다. 홍수지질학자들은 이러한 과정은 노아의 홍수와 함께 동반되었던 맹렬했던 지구 재편성 과정의 일환으로, 빠르게 격변적으로 일어났었다고 보고 있다.[5]

노아의 홍수 동안에 캄브리아기 지층과 화석들이 퇴적되었다면, 그들이 보고한 생물들은 진화 할 시간이 없었을 것이다. 그 화석들이 오늘날의 대양 깊은 곳에 살아있는 생물들과 동일하게 보이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다.


References

1.Deep Down Under fact sheet. Posted on palaeontologie.geo, accessed January 25, 2016.
2.Rigby, M. and A. Stephen. Living fossils discovered during deep sea expedition off Queensland coast. ABC Far North Queensland. Posted on abc.net.au January 20, 2016, accessed January 25, 2016.
3.Thomas, B. 2014. 550 Million Years of Non-Evolution? Creation Science Update. Posted on icr.org December 8, 2014, accessed January 25, 2016.
4.Seafloors formed recently. The evolutionary oldest seafloors formed around 180 million years ago according to standard geology textbooks. See Wicander, R. and J. S. Monroe. 2013. Historical Geology: Evolution of Earth and Life Through Time, 7th Ed. Belmont, CA: Brooks/Cole Cengage Learning, 45.
5.Baumgardner, J. 2005. Recent Rapid Uplift of Today's Mountains. Acts & Facts. 34 (3).

 

출처 : 2016. 2. 8. ICR News
URL : http://www.icr.org/article/9180
번역자 : 미디어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5억5천만 년(?) 동안 진화가 없었다. : 에디아카라 지층의 살아있는 화석? (550 Million Years of Non-Evolution?)
2. 5억(?) 년을 살아온 앵무조개가 사람 때문에 멸종 위기? (Man Blamed for Living Fossil Extinction Threat)
3. 살아있는 화석인 앵무조개와 바다거북은 최근 창조를 가리킨다. ('Living Fossils' Point to Recent Creation)
4. 앵무조개 연구는 암모나이트 멸종에 대한 단서를 제공한다. (Chambered Nautilus Study Offers Clue to Ammonite Extinction)
5. 선명한 색깔의 3억4천만 년(?) 전의 바다나리(Crinoid) 화석. : 색을 나타내는 유기물질이 수억 년 동안 유지될 수 있을까? (Evidence Doesn't Fade from Colorful Fossils)
6. 바다나리의 색소: 2억4천만 년 동안 진화는 없었다! (Crinoid Pigment: 240 Million Years and No Evolution)
7. 바다의 백합 (Lily of the sea) - 한 평범한 화석은 노아의 홍수를 이야기하고 있다 -
8. 살아있는 화석: 창조론의 강력한 논거 ; 공룡 지층에서 현대 생물들이 발견되고 있다. (Living fossils: a powerful argument for creation)
9. 20억 년(?) 동안 진화하지 않은 황세균. : 가장 오래된 '살아있는 화석'의 발견에도 진화론은 유지된다. (Two Billion Years and No Evolution)
10. 5억5천만 년(?) 동안 동일한 살아있는 화석, 수염벌레. 유전자 손상 속도는 장구한 시간과 모순된다. (Wonder Worm)
11. 화석화된 과거의 초상화, 살아있는 화석 (Living Fossils, Portraits of the Fossilized Past)
12. 극피동물과 새예동물에서 진화는 없었다. : 불가사리, 성게, 해삼, 새예동물...등도 살아있는 화석 (More Fossils Appear Abruptly)
13. 공룡 지층에서 현대적 조류들이 발견된다. : 앵무새, 부엉이, 펭귄, 오리, 아비새, 신천옹, 도요새, 가마우지, 물떼새 등도 '살아있는 화석'? (More Proof That Dinosaurs Lived with 'Later' Creatures)
14. 열대 다우림 식물들은 5800만 년(?) 동안 진화하지 않았다. : 콩과 식물, 야자나무, 아보카도, 바나나도 이제 살아있는 화석? (No Evolution in 58 Million Years)
15. 고대의 화석 생물체가 동일한 모습으로 살아있었다. : 살아있는 화석, 진드기와 뱀장어 (Living Fossils Rise from the Dead)
16. 살아있는 화석 실러캔스의 계속되는 놀라움 : 4억 년(?) 동안 극도로 느린 변이 속도. (Lobe-Finned Fish Supplies Surprises)
 
 
미래의 데이터 저장 장치로 DNA가 떠오르고 있다! (DNA Is the ...
나비가 현화식물보다 7천만 년 더 일찍 진화되었다? : 그런데 2억 ...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2017년 창조과학 10대 뉴스
호박 내로 생물이 포획되는 과정...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생물의 진화적 기원이 불가능한 ...
다이아몬드 내의 방사성탄소는 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