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내를 온전히 이루라 이는 너희로 온전하고 구비하여 조금도 부족함이 없게 하려 함이라 [약 1:4]
창조의 신비
성경과 기독교
노아의 홍수
생명복제와 UFO
천문학
물리학 수학 환경
지질학
화석
진화론
진화론의 주장
창조론
연대문제
압도적인 노아 홍수
의 지질학적 증거들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거들
부정되고 있는 수십
억년의 지구연대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
만물에 깃든 창조주
의 능력과 신성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진화론의 허구적
증거와 주장
첫 방문자를 위한
창조과학 추천자료
ICR
AiG
Impact Article
CMI
Creation Magazine
Encyclopedia
Technical Journal
CEH
Headlines
CRSQ
Omniology
CSC
Bible.ca
RAE
 
진화를 부정하는 살아있는 화석들 HOME > 자료실 > 주제별
진화론자들은 암수 성에 의한 유성생식이
어떻게 진화했는지 아직도 모른다.
(Evolutionists Have No Idea How Sex Evolved)
Jerry Bergman

    오늘날 진화론자들은 ​​암수 성에 의한 유성생식(sexual reproduction)이 어떻게 시작됐는지 여전히 당혹해하고 있다.[1] 분열하여 번식을 하는 미생물들이나, 절단된 가지도 재생될 수 있는 식물과 같이, 성 없이도 잘 번식할 수 있는 생물들이 있기 때문에, 성(sex)이 존재하는 이유는 진화론에서 미스터리인 것이다. 무엇보다 유성생식이 진화론의 심각한 문제가 되고 있는 이유는, 항상 암수의 생식시스템이 서로 완벽하게 일치되지 않는다면 유성생식은 일어나지 않기 때문이다. 따라서 생식체(gametes, 난자와 정자 모두)는 둘 다 완전히 기능적이어야만 하고, 두 세포는 결합될 수 있어야만 되고, 결합체는 생존 가능한 후손을 생산할 수 있어야만 한다. 따라서 암수 성에 의한 번식은 ‘한 요소도 제거 불가능한 복잡성(irreducible complexity, 환원 불가능한 복잡성)의 전형적인 사례인 것이다.

이들 두 시스템이 이전의 무성생식을 하던 시스템에서 어떻게든 진화했을 것이라는 일반적인 진화론적 견해는, 두 시스템이 모두 완전히 기능을 발휘할 때까지는 번식이 이루어질 수 없다는 심각한 문제점을 무시하고 있는 것이다. 사실 무성생식에서 유성생식으로의 진화는 상상하기조차 힘들며, 어떻게든 진화했을 것이라는 추정은 입증과는 너무도 먼 거리에 있는 것이다. Science Daily(2017. 5. 26) 지는 최근에 성(sex)의 기원에 대한 지식은 간격이 있다면서 이렇게 보도했다 :

스웨덴의 룬드 대학(Lund University)의 성염색체(sex chromosomes)에 관한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암수 성의 진화에 관한 지식은 상당한 간격(gap)이 있다는 것이다. 1세기 이상의 연구 후에도, 연구자들은 암컷과 수컷의 출현을 이해하기 위한 성염색체의 진화에 대해 잘 알지 못하고 있다.[2]

또 다른 문제점은 자연계에는 많은 종류의 유성생식 시스템들이 존재한다는 것이다. 성을 결정하는 염색체조차도 생물계 내에서 매우 다양하다. 포유류(mammals)는 XY 시스템(XX는 암컷, XY는 수컷)를 사용하지만, 뱀과 조류(snakes and birds)는 ZW 시스템을 사용한다(ZW는 암컷, ZZ는 수컷). 오리너구리(platypus)는 무려 10개의 성염색체를 가지고 있다! 오리너구리 정자는 XXXXX(암컷을 생산), 또는 YYYYY(수컷을 생산) 이다. 반수체(haploid) UV 성염색체 및 기타 독특한 형태들은 거의 연구가 되지 않고 있다.

진화론의 또 다른 추가적 문제점은, 무성생식 세포들에 의해서 사용되는 유사분열의 세포분할로부터, 어떻게 염색체를 반수체(난자와 정자)로 나누는 감수분열(myiosis)이라 불리는, 실질적으로 완전히 다르고 보다 복잡한 유형의 세포분열로 진화할 수 있었느냐는 것이다. 그리고 수컷과 암컷은 배우자를 유혹하기 위한 특수한 기관들을 가진 행동적 변형을 어떻게 소유하게 되었는가 하는 것이다.

암수 성에 의한 번식은 진화생물학에서 문제의 여왕이다.

많은 파충류 및 일부 물고기에 의해 사용되는 것처럼, 몇몇 생식 시스템은 배아 또는 애벌레 발달 도중의 온도 감수성 기간 동안에, 특정 온도가 후손의 성을 결정하는, 온도 의존성 성결정(temperature-dependent sex determination)을 사용하고 있다. 일부 도마뱀들은 심지어 알을 낳거나(난생), 새끼를 출산할 수 있는(태생) 옵션을 가지고 있다. 도마뱀과(family Scincidae)의 스킹크 도마뱀(skink lizard)과 같은 파충류는 두 가지 유형의 번식을 모두 사용할 수 있다. 그들은 알을 낳을 수도 있고, 포유류처럼 살아있는 새끼를 낳을 수도 있다. 그들은 암컷의 생식기관 내부에서 알들이 부화되도록 하여, 새끼를 낳는 것이다. 지렁이는 배우자를 찾을 수 있는지 여부에 따라, 무성생식으로, 또는 유성생식으로 번식할 수 있다. 이러한 번식 시스템들은 진화론에서 설명되어야만 하는, 자연에서 발견되는 많은 변형 시스템들 가운데 하나이다. 예를 들어, 개미 집단과 꿀벌 집단 모두에서, 두 가지의 암컷 유형이, 즉 일꾼과 번식을 하는 여왕이 존재한다. 그리고 또한 다른 역할들을 하는 몇 가지 유형의 수컷들이 있다.

따라서 진화론자들은 각 시스템들이 어떻게 진화했는지 설명할 수 있어야만 한다. 모든 유성생식을 하는 생물들이 최초의 단세포 무성생식 유기체로부터 후손되었다고 한다면, 커다란 문제가 존재하는 것이다. 이 질문을 해결하기 위해서, 수많은 연구들과 논문들이 보고됐음에도 불구하고, 35년 전에 작성됐던 그라함 벨(Graham Bell) 교수의 결론은 (35년은 과학 분야에서는 한 평생이다) 지금도 여전히 정확하다. 그는 말했다. ”암수 성에 의한 번식은 진화생물학에서 문제의 여왕이다.” 그라함 벨은 이것이 연구되지 않았기 때문이 아니라는 것이다 :

유성생식은 다른 어떤 자연현상 보다 많은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이 아직도 혼란을 해결하지 못하고 있다. 많은 미스터리들을 밝혀냈던 다윈과 멘델의 통찰력도 암수 성에 의한 번식의 미스터리를 밝혀내는 데에는 실패했다. 그것에 대한 불확실성은 더욱 커져갔고, 이 어려움의 뿌리가 매우 깊다는 것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3]

유성생식과 생물들에 대한 더 많은 지식이 축적되면서, 그의 진술은 한 세대 전보다 오늘날 더욱 진실이 되고 있다. 진화론자들은 유성생식의 진화뿐만 아니라, 동물계에 존재하는 여러 형태의 번식 시스템들의 기원을 설명할 필요가 있다. 무성생식에서부터 유성생식에 이르는 어떠한 진화적 경로도 알려지지 않고 있다. 그리고 하등한 생물처럼 보이는 몇몇 생물들은 비교적 발달된 유성생식 시스템을 가지고 있고, 고등한 생물처럼 보이는 몇몇 생물들은 비교적 단순한 유성생식 시스템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것들은 진화론의 커다란 문제로 남아있다. 한 진화론자는 ”궁극적인 실존적 불합리(The Ultimate Existential Absurdity)”라는 제목 하에, 진화 생물학자들은 왜 암수 성이 존재하는지에 대한 풀리지 않는 문제로 괴로워하고 있다고 썼다. ”암수 성은 아직도 해결되지 않고 있는 수수께끼이다.” 마크 리들리(Mark Ridley)는 말했다. ”왜 그것이 존재하는지 아무도 모른다.”[4]

 

References:

1. Jessica K. Abbott, Anna K. Nordén, Bengt Hansson. Sex chromosome evolution: historical insights and future perspectives. Proceedings of the Royal Society B: Biological Sciences, 2017; 284 (1854): 20162806 DOI: 10.1098/rspb.2016.2806
2. Lund University, 'Knowledge Gap on the Origin of Sex.” Science Daily, 26 May 2017. https://www.sciencedaily.com/releases/2017/05/170526084533.htm.
3. Bell, Graham. 1982. The Masterpiece of Nature: The Evolution of Genetics and Sexuality. Berkeley, CA: University of California Press.  P. 19.
4. Ridley, Mark. 2001. The Cooperative Gene. New York: The Free Press p. 111.

*관련자료 : The origin of gender and sexual reproduction
https://creation.com/images/pdfs/tj/j18_1/j18_1_120-127.pdf

Hall of Life—Origins of Life Exhibits: Reproductive Habits
https://answersingenesis.org/kids/evolution/reproductive-habits/

Refuting Evolution 2—Chapter 11 ; Argument: Evolution of sex
http://creation.com/refuting-evolution-2-chapter-11-argument-evolution-of-sex

Evolutionary theories on gender and sexual reproduction
https://creation.com/images/pdfs/tj/j18_1/j18_1_97-104.pdf

Plants and Darwinism
http://creation.com/plants-and-darwinism

출처 : CEH, 2017. 5. 31.
URL : https://crev.info/2017/05/evolutionists-no-idea-sex-evolved/
번역자 : 미디어위원회

관련 자료 링크:

1. 동물들이 유성생식을 사용하는 이유는? (Why Do Animals Use Sexual Reproduction?)
2. 진화론자들에게 보내는 15개의 질문 (15 Questions for Evolutionists)
3. 진화론은 사실인가? : 진화론자들이 자주 사용하고 있는 21가지 잘못된 주장 (Is evolution true?: 21 bad arguments for biological evolution)
4. 지구의 가장 초기 동물생태계는 복잡했고 성 번식을 하였다. (Rethinking Early Evolution : Earth’s Earliest Animal Ecosystem Was Complex And Included Sexual Reproduction)
5. 가장 오래된 화석화된 물고기 뇌와 교미를 통한 번식 (Oldest Fossil Brain Found in ‘Bizarre’ Prehistoric Fish)
6. 암수 성에 의한 번식 (Sexual Reproduction, 유성생식)
7. 약자생존과 폐기되는 성선택 (Survival of the Weakest)
8. 수컷이 암컷보다 더 진화되었는가? (Males on 'Evolutionary Overdrive')
9. 수컷 공작의 화려한 깃털은 암컷에게 매력적이지 않다. : 성선택 이론의 완전한 붕괴 (Peacocks Don’t Dress for Success)
10. 공작새 꼬리에 대한 허튼 소리? : 다윈의 성선택 이론은 실패하고 있다. (Peacock poppycock?)
11. 주머니쥐, 아메리카 삼나무, 그리고 강낭콩 : 사람의 조상? ; 염색체의 수로 본 진화론의 속임수 (Opossums, Redwood Trees, and Kidney Beans)
12. 오리너구리의 진화는 아직도 미스터리로 남아있다. (Platypus Evolution “Remains a Mystery”)
 
 
전 세계에 유익을 주고 있는 작은 바다생물들 : 동물성 플랑크톤은...
간헐천을 분출하고 있는 유로파와 가니메데의 자기장은 수십억 년의...
돌연변이 : 진화의 원료? (Mut...
하나의 특별한 우주 : 그 개념...
남북전쟁 시에 사냥된 익룡 사진...
페루 삭사이와만 요새의 미스터리...
이카 돌의 진위 여부에 대한 심...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았다는 증...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구절 : ...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아담과 이브의 혈액형은? (It's...
진화론을 비판하는 3,000 명의 ...
여리고의 성벽 : 고고학적 확...
<리뷰> 생물의 진화적 기원이 불...
다이아몬드 내의 방사성탄소는 수...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과학실험 큐티2
김형기 저

종교가 되어버린 진화라는 상상
정재훈 저

과학실험 큐티3
김형기 저

빅뱅과 5차원 우주창조론
권진혁 저

영화 속 진화론 바로잡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 저